주루막

목차
관련 정보
주루막
주루막
산업
물품
가는 새끼 등으로 촘촘하게 엮어 주둥이를 죌 수 있도록 고리를 만들고 고리와 아래의 양끝에 멜끈을 달아 물건을 나르는 데 쓰는 연장.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가는 새끼 등으로 촘촘하게 엮어 주둥이를 죌 수 있도록 고리를 만들고 고리와 아래의 양끝에 멜끈을 달아 물건을 나르는 데 쓰는 연장.
내용

강원도 산간마을에서 많이 쓰는 것으로, 원래의 형태는 네모꼴이나 주둥이를 죄면 염낭처럼 보인다. 이 죄는 끈은 아래 양쪽 끝에 연결이 되어 멜빵 구실을 겸하고 있다.

재료는 여러 가지이나 짚이 주가 되고 있다. 발틀이나 자리틀에서 엮어내는데, 가늘게 새끼로 촘촘히 엮는다. 튼튼하게 하기 위하여 가장 마찰이 심한 고리에는 칡넝쿨이나 왕골, 또는 가래나무껍질을 감아놓았다.

고급스러운 것은 왕골이나 노끈, 특히 종이를 비벼서 만든 것도 있다. 크기는 일정하지 않고 감자 서말들이가 보통이다. 곡물이나 감자 등을 나르는 데 쓴다.

산에 약초를 캐러 가거나 사냥을 나갈 때에도 점심이나 휴대용품 등을 여기에 넣어 짊어지고 간다. 산간마을 사람들이 출입할 때 필수적으로 갖추어야 할 연장이다.

참고문헌

『한국농기구고』(김광언, 한국농촌경제연구원, 1986)
『한국의 농기구』(김광언, 문화재관리국, 1969)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