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흥광산 ()

목차
산업
지명
경상남도 고성군 삼산면 두포리에 있었던 광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경상남도 고성군 삼산면 두포리에 있었던 광산.
내용

봉화산(烽火山) 동쪽 산록, 고성만(固城灣)의 서안에 있다. 원래는 보성갱·재성갱·진성갱·군량포갱 등이 있었으나 폐광되고 장지마을에 있는 본갱과 봉화산 능선을 지나 군령포마을에 있는 제일갱이 가동되었으나 이것도 폐광되었다.

부근의 지질은 경상계 진동층(鎭東層)의 안산암질암(安山岩質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암층 안에 형성된 열극(裂隙)을 충전한 열수광상(熱水鑛床)으로서, 근년에는 주로 구리를 산출하나 해에 따라서는 금·은·납·아연이 주광물이 되는 때도 있었다.

군내에는 진흥광산 외에도 제일광산(第一鑛山)·삼산광산(三山鑛山) 등이 있으나 거의 휴광상태에 있다. 매장량은 확정 2만 5,000t, 추정 16만t 내외로 알려진 소규모의 구리광산이나 한동안 우리나라 전체 구리생산량의 30% 가량을 차지한 때도 있었다. 1988년의 구리생산량은 1,000t에 미치지 못하였으며, 광석의 대부분은 온산제련소로 보내져 제련되었다.

참고문헌

『한국의 광상』(한국광업진흥공사, 1975)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