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진방촬요 ()

목차
의약학
문헌
조선전기 문신 김안국(金安國)이 창진의 증세와 그 처방을 추려 1517년(중종 12)에 간행한 의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전기 문신 김안국(金安國)이 창진의 증세와 그 처방을 추려 1517년(중종 12)에 간행한 의서.
내용

목판본. 창진의 증세와 그 처방을 추려 모아 만든 책이다. 현재 전하는 것은 성환갑(成煥甲) 소장의 책으로, 1517년의 판각본이기는 하나 초쇄본(初刷本)이 아니라 후쇄본이다.

발문에 ‘歲在正德丁丑孟冬府尹云云(세재정덕정축맹동부윤운운)’이라고 되어 있는데 ‘정덕정축’은 1517년(중종 12)에 해당된다. 그런데 그 다음해 『벽온방언해(辟瘟方諺解)』와 더불어 『창진방언해(瘡疹方諺解)』가 김안국에 의하여 간행되었다는 기록이 있어 『창진방촬요』와의 관계가 어떻게 되는지 불확실하다.

이 책은 창진방촬요목록 4장, 창진방촬요론 69장, 발문(跋文) 1장으로 구성되어 있고, 그 내용을 보면 예방(預防)·발출(發出)·화해(和解)·구함(救陷)·소독(消毒)·호안(護眼)·최건(催乾)·멸반(滅瘢)·통치(統治)·가식(可食)·금기(禁忌)·본조경험방(本朝經驗方)으로 나누어 각 증세에 따른 처방을 제시하였다.

즉, 성혜방(聖惠方)·약증직결(藥證直訣)·직지소아방(直指小兒方)·발수방(拔粹方)·진씨소아두진방(陳氏小兒痘疹方)·영류검방(永類鈐方)·경험양방(經驗良方) 등이 인용되어 있다. 『중종실록』에 실려 있는 김안국의 장계(狀啓)나 이 책의 발문을 참조할 때 언해자는 김안국일 것으로 추정된다.

이 책에는 방점(傍點), ㅿ, ᄠᅳᆷ 등이 쓰여 임진왜란 전의 판본임이 확실하며, 약초명과 더불어 국어학이나 한의학방면의 연구에 중요한 가치가 있는 책으로 평가된다.

참고문헌

「창진방촬요의 한자음연구」(성환갑, 『중앙대학교논문집』25, 1981)
집필자
안병희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