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자 쌍사자형 베개 ( 베개)

목차
관련 정보
청자 쌍사자형 베개
청자 쌍사자형 베개
공예
유물
문화재
고려 시대의 청자 베개.
이칭
이칭
청자조각쌍사자두침
국가지정문화재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1984년 08월 06일 지정)
소재지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55길 60-16, 삼성미술관 리움 (한남동)
목차
정의
고려 시대의 청자 베개.
내용

1984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높이 10.5㎝, 길이 21.8㎝, 너비 8.2㎝. 삼성미술관 리움 소장. 장방형의 대(臺) 위에 두 마리의 사자가 서로 꼬리를 맞댄 채 쭈그리고 앉아서 머리로 판(板)을 받치고 있는 형태이다.

사자는 각각 암수를 나타낸 것으로 보이며 한 마리는 뒷발을 내놓고, 다른 한 마리는 감추고 있다. 눈은 철화안료로 점을 찍어 나타냈다. 두 마리 모두 입을 벌리고 포효하는 모습으로 목 뒤의 털은 음각으로, 꼬리의 털은 양각으로 곱슬곱슬하게 표현됐다. 사자의 몸은 매우 힘이 있어 보이며 그 힘으로 판을 받치고 있는 듯한 모습이다. 베개 상판은 연잎을 형상화한 것으로 예리하게 엽맥(葉脈)이 음각되어 있다.

유색은 맑은 비취색으로 빙렬(氷裂)이 없다. 12세기 전반에 전라남도 강진군 대구면 사당리 일대에서 제작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문화재대관 보물: 토기·도자기』(문화재청, 2015)
『고려청자명품특별전』(국립중앙박물관, 1989)
『한국의 미』청자(최순우 감수, 중앙일보사, 1981)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