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 추본사·명곡사 ( ·)

목차
관련 정보
합천 추본사와 명곡사 전경
합천 추본사와 명곡사 전경
조선시대사
유적
문화재
경상남도 합천군 야로면에 있는 문성배씨 시조 배지타 등의 선조들을 제향하는 사당.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합천 추본사·명곡사(陜川 追本祠.明谷祠)
지정기관
경상남도
종목
경상남도 시도유형문화유산(1988년 12월 23일 지정)
소재지
경상남도 합천군 야로면 정대리 762-1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경상남도 합천군 야로면에 있는 문성배씨 시조 배지타 등의 선조들을 제향하는 사당.
내용

1988년 경상남도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2동의 사묘는 분성(盆城) 배씨(裵氏)의 시조인 문양공(文讓公) 배지타(裵祗沱)를 비롯한 여러 분을 제사지내는 곳이다.

우리 나라 배씨의 시조는 신라 6부 촌장의 한 사람인 배지타이다. 문양공 외에 본피부(本彼部) 문충공(文忠公) 부(賦), 월성군(月城君) 무열공(武烈公) 현경(玄慶), 상주국(上柱國) 문목공(文穆公) 우(祐), 경산군(京山君) 의민공(毅敏公) 승고(承古), 분성군(盆城君) 원룡(元龍) 및 맹후(孟厚), 명원(明遠), 형원(亨遠), 일장(一長)공을 제사지냈다.

추본사는 1537년(중종 32)에 창건되었으나 퇴락하여 1948년에 현 위치로 옮겨 재건하였다. 사당은 전퇴간(前退間)을 둔 평면형태이며 전면 퇴주(退柱)와 창방 위에는 익공을 여러겹 겹쳐 결구(結構)한 특이한 형식을 이루고 있다.

명곡사는 1675년(숙종 1) 명곡에 명곡서원을 창건하였으며, 고종 때 서원철폐령으로 헐렸다. 1938년에 명곡사로 재건하였고 1948년에 현 위치로 옮겼다. 명곡사는 전퇴간이 없는 정면 3칸 평면에 익공계의 공포수법으로 지은 맞배집이다.

참고문헌

『경남문화재대관 -도지정편-』(경상남도, 1995)
집필자
김동철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