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계집 ()

목차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문신, 김상로의 시 · 문 · 규약 · 사실기 등을 수록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문신, 김상로의 시 · 문 · 규약 · 사실기 등을 수록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필사본. 서와 발은 없다.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권1에 시 58수, 문 1편, 규약 1편, 묘표 2편, 신도비명 1편, 권2에 사실기(事實記) 1편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대부분 벗들과의 차운작이거나 증별시이다.

「산거추사(山居秋事)」에서는 산중에서 맞는 가을의 정취를 소박하고 운치있게 서술하고 있고, 「세모(歲暮)」에서는 세모를 맞아 돌아가신 어버이를 그리며 병든 몸으로 늘그막에 고향으로 돌아오는 안타까운 심회를 그려 보였다.

「답일본국대마주태수문(答日本國對馬州太守文)」은 1746년(영조 22) 12월 일본이 대마도 태수 슈이(拾遺平義)를 통하여 그들의 영주가 바뀌어 우호선린을 다짐하는 통신사를 보내겠다는 의사를 보내옴에 따라, 이에 대한 답장으로 쓴 것이다.

「규약」은 노년에 하계(霞溪)에서 후진을 강학할 때의 재거규약(齋居規約)으로, 학생들이 준수하여야 할 생활태도와 행동을 규제하여 조문화한 것이다.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