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어 ()

목차
관련 정보
학어
학어
문헌
조선후기 박재철이 여러 문헌에서 학문의 요의(要義)를 발췌하여 1868년에 간행한 주석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후기 박재철이 여러 문헌에서 학문의 요의(要義)를 발췌하여 1868년에 간행한 주석서.
내용

1책. 목판본. 앞에는 송근수(宋近洙)의 서(序)가 있고 뒤에는 저자의 발(跋)이 있다. 그리고 간기는 봉산신간(鳳山新刊)으로 되어 있다. 서문은 1868년에 쓰였고 발문은 1862년에 쓰인 것으로 보아 간행 당시에 서문을 덧붙였음을 알 수 있다.

중요한 내용으로는 서두에 주자설(朱子說)을 인용하여 인간이 왜 학문을 배우고 익혀야 하는 것인지를 밝히고 있고, 이 학문이 왜 가치 있고 필요한 것인지를 서술하고 있다.

또한 하도(河圖)와 낙서(洛書)에 나타난 홍범도(弘範道)를 약기하고 그 뜻 등을 자세하게 해의(解義)한 것을 비롯하여, 권학(勸學)·천도(天道)·인도(人道)·솔성(率性)·수도(修道)·원도(原道) 등의 6장으로 나누어 서술하고 있다.

경사자집(經史子集)은 물론, 그밖에 여러 시문집에서 장구(章句)를 발췌하고 있는데, 요의를 간략하게 서술하여 어린이들이 쉽게 읽어 그 뜻을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다. 국립중앙도서관 등에 소장되어 있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