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천유집 ()

목차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학자, 이봉춘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13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학자, 이봉춘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13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판본. 후손 춘긍(春恆)·종수(宗洙) 등이 수집, 편찬하고 이상정(李象靖)이 교정한 것을 1813년(순조 13) 후손들이 간행하였다. 국립중앙도서관과 고려대학교 도서관에 있다.

권두에 이광정(李光靖)의 서문 및 세계도가 있고, 권말에 김굉(金㙆)의 발문이 있다. 권1에 시 124수, 권2에 서(書) 3편, 제문 4편, 묘지 1편, 부록으로 묘갈명 1편, 도산급문록(陶山及門錄) 1편, 도산선생수간(陶山先生手柬) 2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서(書)의 「답김학봉(答金鶴峰)」은 김성일(金誠一)에게 답한 서찰로, 병란중의 참혹상을 적고 명나라의 원군이 빨리 도착하여 주기를 바라는 간절한 심정을 나타냈다.

또, 「답청성사림(答靑城士林)」은 청성의 유림들이 김성일과 권호문(權好文)의 위패를 서원에 모시기 위하여 그 위차(位次)를 물어온 데 대한 답서인데, 저자는 연령으로는 권호문이 위이고 관작으로는 김성일이 위이니 어느 한 가지만을 가지고 좌우할 수 없고, 중요한 것은 덕행이니 그곳의 장로들과 협의하여 정하라고 의견을 제시하였다.

시 가운데에는 권응인(權應仁)·김륵(金玏)·정구(鄭逑)·김성일 등 명사들과 화답한 것이 있고, 유성룡(柳成龍)에 대한 만사가 있다. 저자는 이황의 제자로 많은 저작이 있었으나 모두 일실되어 내용이 매우 빈약한 편이다.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