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과 비평사 ()

목차
관련 정보
창작과비평 창간호(1966년)
창작과비평 창간호(1966년)
출판
단체
1966년에 설립된 계간지 · 소설 · 논평 전문 출판사.
이칭
이칭
창비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1966년에 설립된 계간지 · 소설 · 논평 전문 출판사.
연원 및 변천

창작과 비평사의 연원은 1966년 1월에 창간된 계간지『창작과비평』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미국 유학에서 돌아온 백낙청 등의 주도로 창간된 『창작과비평』은 서울 공평동 태을다방 옆에 자리한 조그만 출판사인 문우출판사의 이름을 빌려 발행되었다. 이후, 1974년에 『창비신서』의 간행과 함께 출판사업을 시작했다.

황석영의 소설집 『객지』와 아르놀트 하우저의 『문학과 예술의 사회사』, 리영희 평론선 『전환시대의 논리』 등을 선보이면서, 비판적 지적 창구로 주목을 받아왔다. 신경림의 시집 『농무』 등을 포함하여 『창비시선』을 간행한 것은 ‘순수주의’에서 벗어나 현실을 담아내려는 노력이라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1970년대와 1980년대를 거치면서, 민족문화운동 등 관련 출판활동에 따른, 판금조치와 계간지 폐간, 출판사 등록 취소 등을 경험하였다.

현황

1990년대 이후『소설 동의보감』,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기사』, 『괭이부리말 아이들』등을 출간하면서 교양을 위한 양서(良書) 발간에 적극 힘쓰고 있다. 본 출판사는 2003년 6월에 경기도 파주시의 새 사옥으로 이주했으며, 2003년 10월에 이르러 회사이름을 ‘(주)창비’로 변경해 오늘에 이르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의 출판사』(한국출판인회의 편집부, 한국출판인회의, 2009)
편집부, 「『창작과비평』 및 창작과비평사 연혁」, 『창작과비평』 24-1(1996)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