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창록 ()

고대사
인물
남북국시대 발해의 부사로 청수대부 일만복 일행의 일본 파견을 수행한 관리.
이칭
이칭
모창배(慕昌拜)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773년 2월
출생지
발해
목차
정의
남북국시대 발해의 부사로 청수대부 일만복 일행의 일본 파견을 수행한 관리.
생애 및 활동사항

모창록(慕昌祿)은 모창배(慕昌拜)라고도 한다. 말갈계 발해인으로서 발해 문왕 시기 관리였다.

771년(발해 문왕 34) 6월, 청수대부(靑綏大夫) 일만복(壹萬福)이 일행 325명과 함께 일본에 사신으로 갈 때 부사(副使)로서 수행하였다. 같은 해 12월에 일본 수도에 들어가, 772년 정월 방물(方物)을 전하고 일본으로부터 정4위하를 제수받았다. 그해 9월에 귀국하기 위해 뱃줄을 풀고 바다에 들어섰는데 폭풍을 만나 능등(能登)에 표착하여 복량진(福良津)에 머물렀다.

773년 2월 을축일에 발해 부사 모창록이 세상을 떠나니 일본 조정이 사신을 보내 조문하고 종3위를 추증하였다.

참고문헌

『발해의 대외 관계사』(한규철, 신서원, 2005)
『발해의 지배세력 연구』(임상선, 도서출판 신서원, 1999)
『續日本紀』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