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돌성 ()

목차
관련 정보
상주 금돌성 성벽
상주 금돌성 성벽
고대사
유적
문화재
경상북도 상주시 모동면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정벌시 전진기지로 활용된 성곽. 산성.
이칭
이칭
백화산성, 상주산성, 보문성
시도문화재자료
연계번호
3413701310000
지정기관
경상북도
명칭
금돌성
원어
今突城
분류
유적건조물/정치국방/성/성곽
종목
문화유산자료
지정번호
제131호
지정일
1985년 08월 05일
소재지
경북 상주시 모동면 수봉리 산98번지
경도
127.92438314104
위도
36.316660496132
웹페이지
https://www.heritage.go.kr/heri/cul/culSelectDetail.do?pageNo=1_1_2_0&ccbaCpno=3413701310000
해제여부
N
목차
정의
경상북도 상주시 모동면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정벌시 전진기지로 활용된 성곽. 산성.
역사적 변천

상주산성(尙州山城) · 백화산성(白華山城) · 보문성(寶門城) 등 시대에 따라 다양한 명칭으로 불렸다. 『동사강목(東史綱目)』에서는 금돌성의 위치를 상주 백화산에 비정하였다. 1969년 단국대학교에서 백화산성에 대해 학술조사를 실시하여 금돌성으로 추정하였다. 2000년부터 2001년까지 경상북도문화재연구원(현, 경북문화재단 문화재연구원)에 의해 지표조사가 실시되었다.

내용

『삼국사기(三國史記)』 신라본기 제5 태종무열왕 7년조에 “또 태자와 대장군 유신, 장군 품일과 흠춘(춘을 혹은 순이라고도 한다) 등에게 명하여 정예병사 5만 명을 거느리고 응원하도록 하고, 임금은 금돌성에 가서 머물렀다”라는 기록이 보인다. 백제정벌시 전진기지로 활용되었음을 알 수 있다.

특징

삼국시대 축조된 것으로 추정되며, 이후 전략적 중요성의 감소로 방치되었다가 붕괴된 것으로 보인다. 1978년 국방유적 보수사업에 따라 무너진 성벽 에 대해 보수가 이루어졌다. 지리적 지형을 이용하여 쌓은 천연 요새이며 길이는 2~3㎞, 너비(폭)는 약 4m이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동사강목(東史綱目)』
『상주 금돌성 지표조사보고서』(경상북도문화재연구원·상주시, 2001)
『경북문화재대관』(경상북도, 1980)
『한국의 성곽』(반영환, 세종대왕기념사업회, 1978)
「김유신의 백제공격로 연구」(정영호, 『사학지』6, 1972)
국가유산청(www.khs.go.kr)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