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루사

목차
불교
유적
북한 함경남도 단천시 관음산에 있는 조선후기 에 창건된 사찰.
목차
정의
북한 함경남도 단천시 관음산에 있는 조선후기 에 창건된 사찰.
내용

가루사는 함경남도 단천시 삼거리의 관음산에 있는 작은 사찰이다. 단천 지역에는 근대까지 많은 사찰들이 있었는데, 하다면에는 옥룡사(玉龍寺), 수하면에는 화장사(華藏寺), 이중면에는 보현사(普賢寺)가 있었으며 오봉산에는 동덕사(東德寺)가 있었다. 가루사는 조선 후기인 1734(영조 10)년에 창건되었다고 전하나 같은 18세기에 편찬된 『여지도서(輿地圖書)』와 그 이후에 편찬된 『가람고(伽藍考)』·『범우고(梵宇攷)』 등에 기록되어 있지 않아 정확한 내력을 파악하기 어렵다. 일제강점기 31본산 시대에는 귀주사(歸州寺)의 말사였다. 현재 경내에는 대웅전과 산신각이 남아있는 것으로 전하고 있다. 대웅전은 이 사찰의 주불전(主佛殿)으로 정면 3칸, 측면 3칸 규모의 단층 팔작집인데 기둥에는 약한 배흘림이 있으며 포는 다포계 형식이다.

참고문헌

『가람고(伽藍考)』
『범우고(梵宇攷)』
『여지도서(輿地圖書)』
『북한문화재해설집 Ⅱ』(국립문화재연구소, 1998)
『한국불교사찰사전』(이정, 불교시대사, 1996)
『북한사찰연구』(한국불교종단협의회, 199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