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백사 ()

목차
불교
유적
북한 황해북도 개성시에 있었던 신인종의 승려 광학과 대연 관련 사찰.
목차
정의
북한 황해북도 개성시에 있었던 신인종의 승려 광학과 대연 관련 사찰.
내용

돌백사(堗白寺)의 창건 기록은 알 수 없다. 다만 고려 후기에 승려 일연이 찬술한 『삼국유사(三國遺事)』에 관련 내용이 수록되어 있어 참고할 수 있다. 『삼국유사』 신주(神呪)편의 명랑신인(明朗神印)조에서는 돌백사의 주첩(柱貼) 주각(注脚)에 적힌 다음과 같은 내용이 전한다. “경주 호장 거천(巨川)의 어머니는 아지녀(阿之女)이고 아지녀의 어머니는 명주녀(明珠女)이며 명주녀의 어머니는 적리녀(積利女)인데, 그 아들은 광학대덕(廣學大德)과 대연삼중(大緣三重)으로 형제 두 사람이 모두 신인종(神印宗)에 들어갔다. 장흥(長興) 2년 신묘에 태조를 따라 서울로 올라와 왕을 따라다니며 향을 피우고 수도하였다. 태조는 그 노고를 포상하여 두 사람의 부모 제사에 쓸 비용으로 전답 몇 결을 돌백사에 주었다.” 신인종의 승려 광학과 대연은 밀교의 비법으로 해적을 물리쳐 고려 태조 왕건을 도운 인물이다. 따라서 당시 개성에 있었던 돌백사는 신라 밀교 종파인 신인종과도 어느 정도 연관성을 갖고 있었던 사찰이 아닐까 한다. 그러나 이후의 내력은 확인되지 않는다.

참고문헌

『삼국유사(三國遺事)』
『한국불교사찰사전』(이정, 불교시대사, 1996)
『한국사찰사전』상(권상로, 이화문화출판사, 199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