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왕대 ()

목차
불교
유적
북한 평안북도 영변군 북신현면 묘향산(妙香山)에 있는 조선시대 학훈과 행진등이 중창한 사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 평안북도 영변군 북신현면 묘향산(妙香山)에 있는 조선시대 학훈과 행진등이 중창한 사찰.
내용

『태고사사법(太古寺寺法)』에 따르면, 법왕대(法王臺)는 평안북도 영변군 북신현면의 묘향산에 있다고 하였다. 「묘향산법왕대금선대기(妙香山法王臺金仙臺記)」에는 『신라고기(新羅古記)』를 인용하여 다음과 같은 내용을 전하고 있다. 즉 당나라 정관(貞觀) 초에 어떤 선승(禪僧)이 백두산에서부터 묘향산으로 들어와 비로봉 동쪽에 암자를 짓고 수도하였는데, 이것이 법왕대라는 것이다. 이후 조선시대에 들어와서는 학훈(學訓)과 행진(行眞) 등이 이 사찰을 중창하였고, 일제강점기에는 보현사(普賢寺)의 말사로 있었다. 한편 법왕대의 맞은편인 서쪽 대(臺)에는 같은 시기에 창건한 것으로 추정되는 금선대(金仙臺)가 자리 잡고 있다. 현재에도 법당과 석탑 등의 문화유산이 남아 있다고 한다.

참고문헌

『태고사사법(太古寺寺法)』
『한국불교사찰사전』(이정, 불교시대사, 1996)
『한국사찰사전』상(권상로, 이화문화출판사, 199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