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제석 묘지 ( )

목차
고대사
유물
고구려 유민 고제석의 묘지.
목차
정의
고구려 유민 고제석의 묘지.
개설

묘지의 개석과 지석은 2012년 중국 서안(西安) 동쪽 근교인 용수원(龍首原)에서 출토되었다. 묘지에는 고제석 일가가 당으로 이주하게 된 경위와 고제석의 미덕‧혼인 등에 대한 내용이 나온다.

내용

고제석은 649년에 태어나, 674년 당(唐)의 수도 장안(長安: 지금의 서안) 내정리(來庭里)의 자택에서 26세의 나이로 죽었다. 무덤은 만년현(萬年縣)의 산천원(滻川原)에 두었다.

고제석은 묘지에 출신을 국내성인(國內城人)이라고 밝히고 있다. 그녀가 원래 고구려의 국내성에서 태어났는지는 알 수 없으나, 그곳을 출신지로 밝히고 있는 것은 고구려인으로서의 정체성을 유지하고 있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고제석의 일가는 문헌 기록에 확인되지 않지만, 고구려에서 상당히 유력한 가문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묘지에 따르면 고제석의 증조는 이름이 복인(伏仁)으로, 고구려의 대상(大相)과 수경성도사(水境城道使), 요동성 대수령(遼東城大首領)을 역임하였다.

그리고 묘지에는 당 정관(貞觀: 627~649) 연간에 천자가 고구려를 공격하자, 고제석의 조부인 고지우(高支于)가 당에 귀부(歸附)한 것으로 나온다. 구체적인 시기는 당 태종 때 고구려 원정이 있었던 645년에서 648년 사이로 보인다. 고지우는 당에서 역주자사(易州刺史), 장잠현 개국백(長岑縣開國伯), 상주국(上柱國)을 역임하였고, 그 아들 즉 고제석의 부친인 고문협(高文恊)은 선위장군(宣威將軍), 우위 고릉부장상 절충도위(右衛高陵府長上折衝都尉), 상주국(上柱國)을 지냈다.

고제석은 고문협의 장녀(長女)로 당시로서는 상당히 늦은 나이에 혼인하였는데, 묘지에 혼인한지 “겨우 그믐과 초하루를 채우고(纔盈晦朔)” 갑자기 사망한 것으로 나온다. 누구와 혼인하였는지는 자세히 알 수 없다. 묘지의 “대당 우효위 영녕부과의도위 천부군 고부인 고씨 묘지(大唐右驍衛永寧府果毅都尉泉府君故夫人高氏墓誌)”와 “천씨 가문에 시집와서(結姎泉門)”라는 구절을 통해, 같은 고구려 유민인 천씨 일가와 통혼(通婚)한 것으로 여겨진다. 자녀는 혼인 기간이 길지 않아 없었다.

참고문헌

『중국 소재 한국 고대 금석문』(곽승훈‧권덕영‧권은주‧박찬흥‧변인석‧신종원‧양은경‧이석현 역주, 한국학중앙연구원출판부, 2015)
「고구려유민고제석묘지명에 대한 연구」(김영관, 『백산학보』 97, 2013)
「國內城高氏:最早入唐的高句麗移民—新發現唐上元元年《泉府君夫人高提昔墓志》釋讀」(王其禕, 『陝西師範大學學報(哲學社會科學版)』 2013-3, 201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