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소사 묘지명 ( )

고대사
유물
백제 유민 예소사의 묘지명.
정의
백제 유민 예소사의 묘지명.
개설

중국 섬서성 서안시 장안구 곽두진 곽두남촌에서 발굴된 백제 유민 예소사(?~708)의 묘지명으로 개석과 지석을 모두 갖추고 있다. 서안시 문물보호고고연구소에서 발굴하였고, 현재 서안박물원에 소장되어 있다. 예소사는 660년 백제 멸망 당시 웅진방령이었던 예식진의 아들이다. 묘지명에는 백제 예씨 가문의 선조가 중국 산동성 출신으로 5세기 전반에 백제로 건너왔으나, 증조와 조부는 다시 중국에서 활동을 했다고 기록하고 있다. 예소사의 입당 후 활동과 장례, 자손들에 대한 기록도 있다.

내용

묘지명의 개석에는 ‘대당고예부군묘지명 ’이라고 하여 묘주를 밝히고 있다. 지석에는 묘주인 예소사의 선조와 출계, 당에서의 활동과 죽음, 장례 등에 대해 기록되어 있다. 선조에 대해서는 7대조인 예숭이 중국 산동 낭야에서 남북조시대의 전란을 피해 백제로 이주했음을 밝히고 있다. 6대조와 5대조, 4대조에 대한 기록은 생략하고, 당대 묘지명 기술의 일반적인 예처럼 증조부 이래의 활동에 대해 기록하고있다.

증조부는 대방주자사를 지냈고, 조부는 수의 래주자사를 지냈다고 하였다. 증조부가 대방주자사를 지냈다는 것과 조부가 래주자사가 되었다고 하는 것은 추증에 의한 관직 수여기록일 수도 있으나, 조부 예선의 래주자사 임명은 수의 고구려 정벌시 명목상이나마 백제가 참전함에 따라 예선이 수 조정으로부터 받은 관직일 가능성도 있다. 증조부의 이름을 진, 조부의 이름을 선으로 기록한 것은 부친인 예식진 묘지명에 예다와 사선으로 기록한 것과는 차이가 있다. 부친인 예식진이 당에 들어간 뒤에 귀덕장군으로 웅진도독부 동명주 자사를 지냈다고 기록한 것 역시 예식진의 묘지명에는 없는 새로운 내용이다.

예소사가 당에 들어간 이후의 활동에 대해 기록한 것을 보면, 15세에 부친인 예식진의 전공으로 유격장군 장상이 되었고, 용천부 우과의, 용원부 좌과의, 임장부 절충, 좌표도위 좌낭장, 우응양위 우낭장, 좌감문 중랑 등 주로 무관으로 활동하였고, 703년에는 청이군 부사, 705년에는 좌무위장군이 되었다. 708년 6월에 중종 황제의 명으로 지방을 순무하다가 서주에서 병을 얻어 죽었다. 장안성 남쪽인 옹주 고양원에 장례를 지냈으며, 아들이 다섯 있었다는 것과 그를 찬양하는 명문 6수가 묘지명 말미에 실렸다. 예소사의 출생연도에 대해 정확히 알 수 없으나 대개 의자왕 말기인 656년에서 658년 사이에 태어났고, 백제 멸망 후 부친인 예식진을 따라 당에 들어와 활동한 것으로 볼 수 있다.

특징

당대 양식을 따르고 있으며 지석과 개석을 모두 갖춘 백제 유민의 묘지명이다.

현황

2010년 4월 서안시 문물보호고고연구소에서 서안시 장안구 곽두진 곽두남촌의 화상전매기지 건축 예정지에서 발굴한 M13호 무덤에서 출토되었고, 현재는 서안박물원 수장고에 보관되어 있다. 청석으로 만들었으며, 개석과 지석이 모두 갖춰져 있다. 개석은 정방형으로 녹정형이며, 가로 60㎝, 세로 60㎝, 두께 13.3㎝이다. 지석은 판석형이며 가로 60㎝, 세로 60㎝, 두께 15㎝이다. 개석의 경사면과 지석의 측면에는 모두 만초문을 음각하였다. 묘지명이 만들어진 시기는 708년 11월이다. 개석은 녹정형 상면에 가로와 세로 각 3행씩 구획을 하고 전서로 9자를 음각해 묘주를 표시했다. 지석은 가로 30행, 세로 31행으로 괘선을 그어 구획한 뒤에 모두 923자를 음각하였다. 글씨는 단정한 해서체로 씌어졌다. 묘지명을 짓고 쓴 사람은 알 수 없다.

의의와 평가

예식진을 비롯한 백제 예씨 가문의 출자와 백제에서의 활동, 입당 이후의 활동 등에 대해 알려준다. 특히 예씨 가문이 중국 산동지역 출신으로 남북조시대의 혼란기에 백제로 이주했지만, 다시 중국으로 돌아가 활동한 적도 있다고 기록하여 백제와 중국 간의 인적 교류 양상에 대해 살필 수 있다.

참고문헌

「백제 유민 묘지명의 현황과 가치」(김영관, 『중국 출토 백제인 묘지 집성』, 충청남도역사문화연구원, 2016)
「예소사 묘지명」(최상기, 『 한국고대문자자료연구: 백제(하)』, 주류성출판사, 2015)
「백제 유민 예씨일족 묘지명에 대한 단상」(권덕영, 『사학연구』 105, 2012)
「중국 발견 백제 유민 예씨 가족 묘지명 검토」(김영관, 『신라사학보』 24, 201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