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홍어회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홍어회(洪魚膾)

    식생활물품

     홍어를 발효시켜 채 썬 것에 미나리를 섞어 양념하여 무친 음식.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홍어회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홍어를 발효시켜 채 썬 것에 미나리를 섞어 양념하여 무친 음식.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전라도지방 향토음식의 하나이다. 홍어는 전라남도 흑산도에서 나는 홍어를 제일로 치며 겨울철에 제맛이 난다.
    홍어는 자체에 매운맛이 있고 신선할 때보다 약간 발효되어 암모니아 냄새가 날 때가 더욱 맛있다. 목포와 그 근방의 지방에서 만드는 법은 다음과 같다. 싱싱한 홍어를 항아리에 넣어 하룻밤 지나면 톡 쏘는 맛이 생긴다.
    이렇게 한 홍어의 껍질을 벗기고 토막을 낸 다음 보기좋게 채썰어 식초를 넣고 손으로 주물러서 살이 꼬들꼬들해지면 꼭 짜서 식초물을 뺀다. 미나리는 살짝 데쳐 적당한 길이로 썰어놓는다.
    다진파·다진마늘·다진생강·설탕·고춧가루·참기름·깨소금을 고추장에 넣어 양념 고추장을 만들어서 홍어채를 준비해둔 미나리와 버무려 무친다.
    전라도의 목포와 그 인근지방을 제외한 곳에서는 홍어를 하룻밤 재웠다가 쓰지 않고 사온 즉시 만들며 미나리 이외에 무채를 소금에 절였다가 꼭 짜서 함께 넣기도 하고 배를 굵게 채쳐서 섞기도 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민속종합조사보고서(韓國民俗綜合調査報告書)-향토음식편(鄕土飮食篇)-』 ( 문화재관리국 ,1984)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서혜경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