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민이승(閔以升)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효릉참봉, 종부시주부 등을 역임한 학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민이승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효릉참봉, 종부시주부 등을 역임한 학자.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여흥(驪興). 자는 언휘(彦暉), 호는 성재(誠齊).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어려서부터 과거시험에는 뜻을 두지 않고 사서(四書)와 육경(六經)을 통독하면서 문장에 뛰어난 재질을 보였다. 윤증(尹拯)의 문하에 들어가 이미 그 능력을 인정받았고, 당대의 석학이던 김창협(金昌協)과 학문에 관한 토론을 벌이면서 그 명성을 떨쳤다.
1682년(숙종 8) 대신들의 천거로 창릉(昌陵)과 영릉(英陵)의 참봉에 임명되었으나 모두 사퇴하였다. 뒤에 효릉참봉(孝陵參奉)에 제수되어 잠시 부임하였으나, 얼마 뒤 종부시주부(宗簿寺主簿)에 승진되자 다시 사양하고는 제자백가(諸子百家)의 학문 연구로 여생을 보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손승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