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소년 (Catholic)

목차
천주교
문헌
1934년에, 천주교 만주연길교구에서 소년 · 소녀들을 대상으로 창간한 월간 잡지.
목차
정의
1934년에, 천주교 만주연길교구에서 소년 · 소녀들을 대상으로 창간한 월간 잡지.
내용

만주연길교구(滿洲延吉敎區)에서 창간하였다. 발행인은 신부인 아펠만(Appelmann,裵), 주간은 김구정(金九鼎), 발행소는 용정본당(龍井本堂)이었다.

연길교구 용정본당에서 창설된 탈시시오소년회가 교구단위로 확대되자, ≪탈시시오회지≫를 1934년 교구연합대회에서 ≪가톨릭소년≫으로 바꾸고 연길교구의 소년·소녀잡지로 결정하였다.

주로 교회사·서양사·과학기술·청소년문제 등 소년·소녀들을 위한 기존 교양물과 지혜주머니·기담(奇談)·오락실·동화·동요·동시·소설 등의 다양한 난을 두었다. 평론가 서상렬(徐相烈), 화가 구본웅(具本雄), ≪간도일보≫의 김원제(金轅濟), 교육자 장내원(張迺遠) 등이 고문으로 편집에 참여하였다.

그러나 1938년 일본에서 창간된 소년지 ≪빛≫이 프랑스로부터 받은 기부금으로 우리 나라에까지 무료로 배부되자 발행부수의 감소로 점차 재정이 어려워진데다, 일제선전의 내용을 게재하라는 압력 등으로 인하여 1940년 폐간하였다. 책은 현재 구해 볼 수가 없고, ≪가톨릭연구≫에 한두번 소개되었다.

참고문헌

『가톨릭연구』(가톨릭연구사, 1936. 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