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향교 ()

목차
관련 정보
경산향교 대성전 삼문
경산향교 대성전 삼문
유적
문화재
경상북도 경산시에 있는 고려후기에 창건된 향교. 교육시설.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경산향교<대성전, 삼문>(慶山鄕校<大成殿, 三門>)
지정기관
경상북도
종목
경상북도 시도유형문화유산(2013년 04월 08일 지정)
소재지
경상북도 경산시 향교길 14-19 (중방동)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경상북도 경산시에 있는 고려후기에 창건된 향교. 교육시설.
내용

1390년에 현유(賢儒)의 위패를 봉안, 배향(配享)하고, 지방의 중등교육과 지방민의 교화를 위해서 창건되었다.

1550년에는 현령 박세린(朴世麟)이 중수하였고 임진왜란 때 소실된 것을 1633년에 현령 박창(朴敞)이 중수하였으며, 1681년에 현령 홍처공(洪處恭)이 감사 이수언(李秀彦)에게 건의하여 교궁(校宮)을 현 위치로 이건하였다.

1702년에는 현령 이발(李渤)과 교임 유포(柳浦)가 보수하였고, 1715년에 현령 심용준(沈龍浚)과 교임 조동기(趙東箕) · 한두산(韓斗山) · 나학해(羅學海)가, 1721년에는 현령 이정량(李廷亮)이, 1725년에는 현령 윤해(尹楷)가 각각 보수하였다.

1753년 현령 김정겸(金貞謙)과 교임 서도벽(徐道璧) · 정두빈(鄭斗彬)이 명륜당을 보수하였고, 1803년에는 현령 이지순(李志淳)과 교임 손홍점(孫弘漸)이, 1808년에는 현령 박종서(朴宗恕)와 교임 이경(李璟)이, 1837년에는 현령 성재호(成載護)와 교임 정진방(鄭鎭邦) · 장용복(蔣容復)이, 1850년에는 현령 강의영(姜義永)이 각각 대성전을 중수하였다.

1862년에는 기와를 보수하였고, 1911년경산공립보통학교(慶山公立普通學校)를 설립할 때 부지의 일부를 학교에 제공함에 따라 명륜당과 동서재를 해체하였다. 1919년 대성전 서편에 모성당(慕聖堂)을 신축하였다가 1946년 다시 동편으로 이건하였으며, 현재에는 이 건물을 명륜당으로 사용하고 있다.

현존하는 건물은 박공지붕 겹처마인 5칸의 대성전과 5칸의 명륜당, 삼문 · 중문과 최근에 새로 지은 4칸의 모성당 등이 있다. 대성전에는 5성(五聖) · 송조4현(宋朝四賢), 우리나라 18현(十八賢)의 위패가 봉안되어 있다.

조선시대에는 국가로부터 전답과 노비 · 전적 등을 지급받아 교관이 교생을 가르쳤으나, 현재는 교육적 기능은 없어지고 봄 · 가을에 석전(釋奠: 공자에게 지내는 제사)을 봉행하고 초하루 · 보름에 분향을 올리고 있으며, 전교 1명과 장의(掌議) 수명이 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경산향교는 본래 경산시 신교동에 있었으나 1997년 9월 경산시 향교길 14-19(중방동 760)로 이전했으며, 이 향교의 대성전과 삼문은 2013년 경상북도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참고문헌

『문화유적총람』중(문화재관리국, 1977)
『경산군지』(경산군, 1971)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김호일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