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천사 ()

목차
관련 정보
개성 경천사지 십층석탑 전경
개성 경천사지 십층석탑 전경
불교
유적
북한 황해북도 개풍군 광덕면 부소산(扶蘇山)에 있었던 고려전기 에 창건된 것으로 추정되는 사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 황해북도 개풍군 광덕면 부소산(扶蘇山)에 있었던 고려전기 에 창건된 것으로 추정되는 사찰.
내용

경천사(擎天寺)라고도 한다. 연대는 미상이나 고려 초기에 창건된 것으로 추정된다. 1962년 국보로 지정된 개성 경천사지 십층석탑이 유명하다. 1118년 예종은 숙종의 기신도량(忌辰道場)을 이곳에서 베풀었고, 1134년 인종이 문경태후(文敬太后)의 추모제를 열었으며, 그 뒤 인종·의종·공민왕 등이 자주 행차하였다.

고려 말 13층석탑을 건립하였으며, 1393년 조선 태조가 신하들과 이 곳에서 천추절(千秋節)의 기념행사를 가졌다. 1394년 태조의 아버지인 환왕(桓王)의 추모제를 지내고, 특별히 재를 열고 화엄삼매참(華嚴三昧懺)을 강하였다. 1397년(태조 6) 신덕왕후(神德王后)의 추모제를 지내고 화엄법석(華嚴法席)을 열었다.

이 절의 10층탑은 1465년(세조 11)에 만든 원각사(圓覺寺)의 탑과 함께 이국적인 기법으로 만든 대표적인 것이다. 고려 공민왕 때 노국공주의 원탑으로 만들었다는 설과 1348년(충목왕 4) 건립되었다는 설이 있으며, 탑의 각 면마다 12회불상(十二會佛相)을 조각하였다.

참고문헌

『고려사』
『고려사절요』
『태조실록』
『전등사본말사지(傳燈寺本末寺誌)』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