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운 ()

목차
관련 정보
하천유집
하천유집
회화
인물
조선 전기에, 「백액대호」를 그린 화가.
이칭
언룡(彦龍), 종룡(從龍)
하천(霞川)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495년(연산군 1)
사망 연도
미상
본관
장흥(長興)
주요 관직
형조좌랑
목차
정의
조선 전기에, 「백액대호」를 그린 화가.
개설

본관은 장흥(長興). 자는 언룡(彦龍) 또는 종룡(從龍), 호는 하천(霞川). 자검(子儉)의 아들이며, 선조 때의 의병장 경명(敬命)의 할아버지이다.

생애

1519년 별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으며 벼슬은 형조좌랑에 이르렀다.

조광조(趙光祖)와의 친교 때문에 기묘사화에 연좌되어 파직된 적이 있으나 뒤에 예조참판으로 추증되었다. 호랑이그림을 잘 그렸다고 한다. 현재 그의 호랑이그림은 간송미술관과 박종화(朴鍾和)가 소장하였던 2점이 전하고 있는데, 두 그림의 화풍상의 차이가 심하여 어느 것이 그의 진필(眞筆)인지 결정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박종화가 소장하였던 것은 소나무 밑에서 몸의 방향을 틀고 있는 사나운 눈매의 호랑이를 그린 것으로, 나무줄기와 잎의 처리에 남종화법(南宗畫法)이 깃들어 보이며, 전반적으로 조선 후기의 심사정(沈師正)이 그렸다고 전해지는 「맹호도(猛虎圖)」와 김홍도(金弘道) · 강세황(姜世晃)이 합작한 「맹호도」 등과 비슷한 점이 많다.

그리고 간송미술관 소장본은 절파풍(浙派風)으로 처리된 바위 위에서 몸을 틀며 서 있는 호랑이를 묘사한 것으로, 작은 몸매라든가 둥글고 순진스런 눈초리에서 민화풍이 느껴지며, 대체로 조선 후기의 홍호(洪虎)와 조선 말기 유숙(劉淑)의 호랑이그림과 상통되는 바 크다.

참고문헌

『기묘록보유(己卯錄補遺)』
『한국회화사(韓國繪畵史)』(안휘준, 일지사, 1980)
『한국회화대관(韓國繪畵大觀)』(유부열, 문교원, 1969)
「한국의 영모화(翎毛畵)」(홍선표, 『국보』 10 -회화-, 예경산업사, 1984)
「조선왕조영모화고(朝鮮王朝翎毛畵稿)」(최완수, 『간송문화』17, 한국민족미술연구소, 1979)
관련 미디어 (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