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일구락부 ()

목차
근대사
단체
1920년대 초 일본 동경(東京)에서 조직되었던 유학생단체.
목차
정의
1920년대 초 일본 동경(東京)에서 조직되었던 유학생단체.
내용

충청남북도 출신 동경유학생들이 회원간의 친목과 민중의 계몽을 목적으로 조직한 단체이다. 매년 여름방학에 회원들로 구성된 순회강연단을 조직하여 고향인 충청남북도 각지를 다니며 식민지 사회·경제체제를 비판하고, 민중을 계몽하는 내용의 강연회를 개최하였다. 1921년에 이어서 1922년 8월에는 이헌구(李軒求)·정봉화(鄭鳳和)·성낙숭(成樂崇, 成樂嵩) 등이 순회강연을 하였다.

1923년 7월에는 이병규(李炳奎)·성낙숭·서홍선(徐鴻善)·송재기(宋在紀, 宋在記) 등이 강연을 하였는데, 치안에 방해되는 내용을 강연하였다는 구실로 순회강연은 일본경찰에 의해 중단되었고, 연사 가운데 성낙숭과 서홍선은 경찰에 검속되어 공주지방법원 검사국에 송치되었다. 그러나 두 사람은 같은 해 8월초에 불기소처분을 받고 석방되었다.

참고문헌

「한국근대학생운동조직(韓國近代學生運動組織)의 성격변화(性格變化)」(조동걸, 『한국근대민족주의운동사연구(韓國近代民族主義運動史硏究)』, 일조각, 1987)
『동아일보(東亞日報)』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