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완희 ()

근대사
인물
대한제국기 때, 육군참령, 육군법원 이사, 경무사 등을 역임한 관료.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76년(고종 13)
사망 연도
1945년
목차
정의
대한제국기 때, 육군참령, 육군법원 이사, 경무사 등을 역임한 관료.
생애 및 활동사항

1894년 동학농민군이 봉기하였을 때 유학(幼學)의 신분으로 동학군 토벌에 참여, 양호도순무영(兩湖都巡撫營)의 참모관으로 발탁되었다.

그해 10월 공주 외곽 이인(利仁)에서 벌어진 전투에서 경리청대관(經理廳隊官) 윤영성(尹泳成)의 참모관으로 일본군 100인과 함께 동학농민군과 싸웠다.

관군과 일본군은 한때 이인을 점거하였지만 농민군의 수에 비하여 워낙 열세였기 때문에 패퇴하고 말았는데, 그 전투에서의 공을 인정받아 대흥군수(大興郡守)에 임명되었다.

그뒤 일본어를 배워, 러일전쟁이 일어나던 1904년 당시 평안북도 의주군수로서 일본군 북진대(北進隊)의 접응관(接應官)을 맡았다. 그 공으로 곧 외부참서관이 되었고, 1904년 2월에는 외부대신서리 이지용(李址鎔)과 함께 내정간섭적인 내용을 담은 한일의정서 조인에 적극 참여하였다.

그 일로 인해 민간 각 단체로부터 이지용과 함께 매국적신(賣國賊臣)으로 성토되었고, 일부 민간인들은 결사대를 조직하여 3월 2일 구완희의 집에 폭탄을 투척하기도 하였다.

그러나 한일의정서를 체결한 공으로 그뒤 친일정권에 의하여 승진을 거듭, 1905년에는 육군참령·육군법원이사·경무사를 역임하면서 칙임관2등(勅任官二等)의 지위에까지 올랐다.

참고문헌

『고종실록(高宗實錄)』
『능성구씨세보(綾城具氏世譜)』
『동학란기록』(국사편찬위원회, 1974)
『황성신문(皇城新聞)』
『뎨국신문』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