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장각지 ()

목차
관련 정보
규장각지
규장각지
조선시대사
문헌
1776년신설된 규장각의 연혁 및 제도 · 의식 등을 기록한 역사서. 연혁지.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1776년신설된 규장각의 연혁 및 제도 · 의식 등을 기록한 역사서. 연혁지.
내용

2권 1책. 정조의 명을 받아 서명응(徐命膺)·채제공(蔡濟恭)·황경원(黃景源)·이복원(李福源) 등이 초초본(初草本)과 재초본(再草本)을 만들었고, 1784년(정조 8)에 정유자(丁酉字)로 간행하였다.

책머리에 어제서문(御製序文)이 있고, 끝에 이복원·이징지(李徵之)·황경원·서명응·김종수(金鍾秀) 등 5인의 발문이 있다. 내용은 8목 34항으로 되어 있는데, 8목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건치(建置)에서는 규장각을 세우게 된 연혁과 건물의 용도를 밝혔는데, 내각(內閣)은 본각(本閣)과 그 부속 건물을 말한다. 즉, 규장각·봉모당(奉謨堂)·열고관(閱古觀)·개유와(皆有窩)·이안각(移安閣)·서고(西庫)로 되어 있으며, 직원(直院)은 각신(閣臣)들이 숙직하는 곳이다. 또 외각(外閣)은 본각의 속사인 교서관으로 일명 운각(芸閣)이라 하며, 경적·향축·인쇄반포를 담당했던 곳이라는 것을 밝혔다.

② 직관에서는 각신 이하 잡직의 임면·직위 등을 규정하였다. ③ 봉안(奉安)에서는 열성의 어제 등을 봉안하는 의식과 그 날짜가 적혀 있다. ④ 편차에서는 편차의 사실과 의절(儀節)이 적혀 있다. ⑤ 서적에서는 서적의 분류와 편찬 및 책의 관리 등이 규정되어 있다.

⑥ 교습(敎習)에서는 문신의 교습 담당 업무가 규정되어 있다. ⑦ 원규에서는 규장각에서 날마다 해야 할 일이 적혀있다. ⑧ 사실(事實)에서는 규장각에 관해 임금과 여러 신하가 지은 글에서 세우게 된 동기와 규례를 정하는 데 관계된 사실이 모아져 있다.

의의와 평가

이 책은 규장각의 의의 및 조직·기능·의식, 그리고 각신의 지위와 권리·의무 등을 수록한 것으로, 정조 당시의 제도 및 의식 등을 알아보는 데 좋은 자료이다.

참고문헌

『일성록(日省錄)』
『정조실록(正祖實錄)』
『홍재전서(弘齋全書)』
『규장각지』(이세열 역주, 한국학술정보, 2011)
「규장총목고(奎章總目考)」(송일기, 중앙대학교석사학위논문, 1982)
「규장각소고(奎章閣小考)」(이이화, 『규장각(奎章閣)』3, 1979)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