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동 오미자 군락 ( )

목차
식물
생물
북한의 행정구역상 함경북도 화성군 근동리에 있는 오미자군락.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의 행정구역상 함경북도 화성군 근동리에 있는 오미자군락.
내용

북한 천연기념물 제428호. 오미자군락은 근동리 대동부락에서 약 1㎞ 정도 떨어진 펑퍼짐한 산능선에 퍼져 있다. 북쪽에는 야기천이 흐르고 개울의 동서남쪽에는 오미자덩굴이 자라고 있다.

오미자덩굴은 소나무·참나무·이깔나무에 감기어 오르거나 관목들을 덮으면서 덩굴을 이루며 자란다. 오미자군락은 약 30㏊의 넓은 면적을 차지하고 있다. 해발 높이는 280m안팎이다.

오미자군락이 퍼져 있는 토양은 현무암지대에 생긴 산림 밤색 토양이고 메흙이며 거름기가 많고 비교적 습하다. 이 지대의 연평균 기온은 7℃이고 연평균 강수량은 637.2㎜이다.

오미자군락 30㏊ 가운데서 2㏊의 군락을 조사한데 따르면 10∼15년생이 60% 정도이며 크고 긴 덩굴은 10m이다. 평당 대수는 1∼2대이고 2㏊에 퍼져 있는 대수는 약 1,230대이다.

줄기는 많은 가지를 쳐서 서로 엉키어 자라고 껍질은 재빛이 도는 밤색이며 작은 가지의 껍질은 밤색이다. 잎은 어긋나며 끝이 뾰족하고 밑은 긴 둥근 모양이다. 햇가지 밑부분의 잎아귀에서 긴 꼭지가 나와 노란빛이 도는 흰색의 종모양 꽃이 2∼5개씩 모여서 밑으로 처진다. 열매는 장과(漿果)이고 보통 1∼2개의 씨앗이 들어있으며 콩팥모양이다.

근동오미자군락은 학술연구와 경제적 의의를 가지므로 적극 보호하고 있다.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