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재 ()

김영재
김영재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윤봉길의 의거에 사용할 폭탄을 제작하였으며, 임시정부 주석 경호원, 비서 등을 역임한 독립운동가.
이칭
이칭
왕영재(王英哉)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911년
사망 연도
1965년
출생지
평안북도 용천
정의
일제강점기 때, 윤봉길의 의거에 사용할 폭탄을 제작하였으며, 임시정부 주석 경호원, 비서 등을 역임한 독립운동가.
개설

별명은 왕영재(王英哉). 평안북도 용천 출신.

생애 및 활동사항

1931년 상해로 망명, 1932년 1월 상해에서 한인청년당(韓人靑年黨)을 조직하여 항일특무공작활동을 하였다. 같은 해 4월 윤봉길(尹奉吉)의 훙커우공원투탄의거(虹口公園投彈義擧) 때, 윤봉길이 사용한 폭탄제조작업에 참여하였다.

원래 이 폭탄은 한인애국단 단장인 김구(金九)의 부탁을 받은 김홍일(金弘壹)이 상해병공창장(上海兵工廠長) 송식마(宋式馬)와 교섭하여 제조한 일본군의 도시락 및 물통 모양의 폭탄이었는데, 재료가 된 일본군의 물통 및 도시락 10개를 구입하여 제공한 것이다.

1935년 중국 공군에 들어가 1941년까지 근무하면서 항일전쟁에 참전하였고, 1942년부터 1945년까지는 대한민국임시정부 주석 김구의 경호원 및 비서로 근무하면서도 계속 대일비밀공작활동을 전개하였다.

상훈과 추모

1977년 건국포장, 1990년 애국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독립운동사』 6·7(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5)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