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강월전 ()

목차
고전산문
작품
작자 · 연대 미상의 고전소설.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작자 · 연대 미상의 고전소설.
내용

국문본. 1912년 덕흥서림(德興書林)에서 발행되었다. 내제(內題)는 ‘일대용녀 남강월(一代勇女南江月)’이라고 되어 있다. 청나라 고종(高宗) 때를 배경으로 하고 있으며, 한글 옆에 한자가 주기되어 있다. 띄어쓰지 않은 채로 이어서 쓰여 있으며, 각 면 11행으로, 비교적 이해하기 쉽게 인쇄되어 있다.

이 작품은 크게 세 부류 인간들의 이야기를 엮어 나간다. 등장인물은 황원상가(黃元裳家)의 원상·국경(國慶) 부자와 원상의 첩 남강월, 성도부윤(成都府尹) 경윤(景潤)과 쌍둥이 남매인 경부인(景夫人 : 黃國慶의 아내)·경몽필(景夢弼) 등이다. 그리고 방해인물로 화신(和紳)·정몽렬(鄭夢悅)·만청길(萬淸吉) 등이 등장한다.

이부상서인 황원상은 화신의 죄상을 상소하고 고향으로 돌아와 부인 웅씨(熊氏)와 지낸다. 이때 그의 사위가 베푼 잔치에서 기녀 남강월을 만난다. 황원상은 남강월과 거문고로 화답하다가 남강월을 첩으로 삼는다.

본부인과의 사이에 둔 아들 국경은 18세에 장원하고 예부시랑·어사 등을 지내며, 이극(李極)이 침입하자 항복을 받아내기도 한다. 또한 황원상은 대만 임상문의 공격이 있자 남정대원수가 되어 물리치고, 그들이 다시 도술로 공격해오자 남강월이 단검으로 임상문의 머리를 벤다.

성도부윤인 경윤은 정실 임씨와의 사이에 쌍둥이 남매(황국경의 부인과 몽필)를 두었는데, 옷을 바꾸어 입으면 부모조차 구분하지 못할 정도였다. 경윤의 후처인 석씨(石氏)의 전남편 소생인 정몽렬은 화신의 총애를 받고, 의매(義妹) 경부인을 화신에게 바칠 계교를 꾸민다. 경부인은 이것을 알고 몽필과 옷을 바꾸어 입는다. 몽필은 대신 여장하고 화신의 집에 가서, 도리어 화신의 딸 경옥과 인연을 맺어 후일을 약속한 뒤 도주한다.

정몽렬은 다시 화신에게 국경·국원(國瑗 : 남강월 소생) 형제가 몽고와 상통하여 난을 꾸민다고 거짓말을 한다. 둘을 귀양보낸 화신은 국경 형제를 죽이고자 한다. 이에 경옥이 몽필에게 알려 남강월과 함께 국경 형제를 무사히 구출한다. 건륭제가 연로하여 태자에게 전위하니 연호가 가경(嘉慶)이다. 황학사는 백관과 더불어 화신의 죄상 열세 가지를 들어 상소하고 사약을 받게 한다. 화경옥은 관노가 되었는데, 경몽필이 전날의 약속을 지키고 화경옥을 정렬부인으로 삼는다.

이 작품은 「창선감의록」·「유씨삼대록」 등과 같이 끝에 ‘록(錄)’자가 붙은 유형의 소설이다. 화신의 딸 경옥과 여장한 경몽필과의 결혼담은 「창선감의록」에서 윤여옥이 엄세번의 누이동생인 월화와 인연을 맺는 것과 같은 화소(話素)이어서 주목된다. 이 작품을 황원상 부자 중심의 출세담과 무용담을 중심으로 한 영웅소설로 보는 견해도 있다. 이 작품은 많이 알려져 있지는 않으나, 작품 제목이 여주인공의 이름을 내세운 점이 특징적이다.

참고문헌

「교태수난점원앙보에 관하여: 고대소설에 나타난 여장결연담과의 비교」(신동일, 『장덕순선생 화갑기념 한국고전산문연구』, 동화문화사, 1981)
「남강월전해제」(김기동, 『활자본 고전소설전집』2, 아세아문화사, 1975)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