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대진동헌 ()

목차
관련 정보
부산 다대포 객사 정측면
부산 다대포 객사 정측면
건축
유적
문화재
부산광역시 사하구 몰운대(沒雲臺)에 있는 조선시대 사신들의 숙소로 사용된 관청. 객사.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다대진동헌(多大鎭 東軒)
지정기관
부산광역시
종목
부산광역시 시도유형문화유산(1972년 06월 26일 지정)
소재지
부산광역시 사하구 다대동 산 144
목차
정의
부산광역시 사하구 몰운대(沒雲臺)에 있는 조선시대 사신들의 숙소로 사용된 관청. 객사.
내용

정면 5칸, 측면 2칸의 팔작홑처마지붕건물. 1972년 부산광역시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이 건물이 언제 초창되었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1825년(순조 25)에 중수되어 오늘에 이른다.

건물의 용도는 수령이 초하루와 보름에 대궐을 향하여 망배(望拜)를 드리는 데 사용하거나 사신들의 숙소로 이용되기도 하였다. 안두리기둥 위에 절단된 대량을 놓은 5량집이며 벽이 없다.

본래 다대초등학교의 교정에 있던 것을 1970년 현위치로 이전, 복원하였으며, 1980년 부산광역시에서 기둥과 마루를 보수하고 단청공사와 현판을 설치하였다. 이 지역에 남아 있는 조선시대 객사건축물로서는 유일한 것이다.이후 논란이 끊이지 않다가 2020년 8월 다대진동헌으로 명칭을 변경하였다.

참고문헌

『문화유적총람』(문화재관리국, 1976)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