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사수도 바닷새류(흑비둘기, 슴새) 번식지 ( 바닷새(비둘기, 슴새) )

목차
관련 정보
제주 사수도 바닷새류 번식지 중 슴새
제주 사수도 바닷새류 번식지 중 슴새
동물
지명
문화재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추자면 사수도에 있는 바닷새류(흑비들기, 슴새) 번식지.
목차
정의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추자면 사수도에 있는 바닷새류(흑비들기, 슴새) 번식지.
개설

사수도(泗水島)는 슴새와 흑비둘기 번식지로서 1982년 11월 20일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특히, 우리나라에서 번식하는 슴새의 번식지로는 가장 큰 곳이다. 추자도에서 동남쪽으로 약 33.3㎞에 위치해 있다. 섬 전체의 면적은 223,000㎡이고, 해발고도는 79m인데,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면적은 69,223㎡이다. 섬의 남쪽 사면은 급경사의 절벽으로 되어 있는 반면 북쪽 사면은 다른 지역에 비해 조간대가 드러나는 평편한 지역으로 되어 있다.

현황

섬의 식생은 까마귀쪽나무가 우점하고 있으며 꾸지뽕나무, 천선과나무, 후박나무, 동백나무 등이 분포하고 있다. 후박나무 가지에서 흑비둘기가 번식을 하며 10개 둥지 이상이 추정된다. 사수도의 슴새는 2002년 조사에서 나무 밑의 흙 속에 터널 형태의 둥지를 지으며 7,000~10,000쌍 이상이 번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슴새는 알을 단 한 개만 낳으며 보통 6월 중·하순에 산란하고 10월 말이나 11월 초에 번식지를 완전히 떠난다. 월동지는 필리핀 이남이며, 3월 초에 다시 번식지로 되돌아온다. 1999년 연구결과에 의하면, 번식실패율이 57.4%였는데, 주요 원인은 집쥐에 의한 피해로 밝혀졌다. 집쥐는 낚싯배에 의해 사수도로 유입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어 인간의 불법 입도에 대한 적절한 대책마련이 필요하다. 이러한 이유로 매년 사수도의 슴새 번식 개체수는 감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 외에도 사수도는 한반도를 중심으로 동남아시아와 러시아를 이동하는 철새들의 중간기착지로서 다양한 철새들이 잠시 머물다 이동하는 중요한 장소이다. 슴새, 흑비둘기를 비롯하여 붉은배새매, 섬개개비, 칼새, 제비갈매기, 지느러미발도요 및 솔새류 등 총 30종이 확인되었다.

참고문헌

『(2003년 중점관리)천연기념물 조류서식지 모니터링 결과보고서』(문화재청, 2004)
『천연기념물: 동물편』(원병오, 대원사, 1992)
『도서지』(내무부, 1973)
『추자군도의 생물상 조사보고서』(원병오 외, 문화공보부 문화재관리국, 1972)
Breeding population of streaked shearwaters and the effect of norway rat on Sasusdo Island(이경규, 유정칠, J. Yamashina Inst. Ornithol., 2002)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