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설고문진보대전 ()

목차
관련 정보
상설고문진보대전
상설고문진보대전
출판
문헌
문화재
송나라 학자 황견이 전국시대부터 송나라 말기에 이르까지의 시문을 수록하여 간행한 시문선집. 교재.
목차
정의
송나라 학자 황견이 전국시대부터 송나라 말기에 이르까지의 시문을 수록하여 간행한 시문선집. 교재.
개설

권3 후집 1책. 1992년 서울특별시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이 책은 조선시대에 서당에서 고문의 연변(演變)과 체법(體法)을 익히기 위하여 교재로 쓰던 시문선집으로 송(宋)나라 말기의 학자 황견(黃堅)이 20권 10책으로 편찬한 것이다.

내용

전국시대부터 송나라 말기에 이르까지의 시문을 전 · 후집으로 나누어 수록한 것으로서 전집에는 시를, 후집에는 문을 수록하였다. 후집 권3에 서류(序類), 권4에 기류(記類), 권5에 잠(箴) · 명류(銘類), 권6에 송(頌) · 전류(傳類)를 합하여 권3부터 권6까지 한 책으로 되어 있다.

전녹생(田祿生)의 『야은일고(野隱逸稿)』에 의하면, 중국의 『고문진보』를 증삭(增削)하여 고려 충숙왕 때 이미 합포(合浦)에서 간행한 일이 있었고, 그 뒤 1420년(세종 2)에 ‘선본대자제유전해(善本大字諸儒箋解)’라는 명칭으로 간행된 일이 있었으나 전래본은 아직 보이지 않는다.

다만, 『단종실록(端宗實錄)』 즉위년(1453) 8월 무진(戊辰)에 『사략(史略)』과 같이 『고문진보』를 반사(頒賜)하였다는 기록으로 보아 이것이 곧 1451년(문종 1) 동으로 주조한 경오자대자(庚午字大字) · 갑인자소자(甲寅字小字) 인본이다.

이 판본은 보사(補寫)가 많고 권수 「남해신묘비(南海神廟碑)」 이전이 결장이고, 권말 「취옹정기(醉翁亭記)」에 여러 장이 낙장되어 있어 상태가 지극히 나쁘다.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9길 10-10번지 아단문고에 소장되어 있으며, 소유자는 강태영(姜泰泳)이다.

참고문헌

『단종실록(端宗實錄)』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