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간주 ()

목차
회화
개념
산수화와 인물화의 살빛을 나타낼 때 사용하는 회화의 채료(彩料). 대자 · 자토 · 주토 · 적토 · 토주.
이칭
이칭
대자(代赭), 자토(赭土), 주토(朱土), 적토(赤土), 토주(土朱)
목차
정의
산수화와 인물화의 살빛을 나타낼 때 사용하는 회화의 채료(彩料). 대자 · 자토 · 주토 · 적토 · 토주.
내용

천연산 석간주는 붉은 산화철(酸化鐵)을 많이 포함한 적다색(赤茶色)의 붉은 흙으로, 석회암(石灰岩)·혈암(頁岩) 등이 분해된 곳에서 난다.

따라서 명칭 또한 대자(代赭)·자토(赭土)·주토(朱土)·적토(赤土)·토주(土朱) 등으로 불려진다. 또 단청(丹靑) 또는 도자기의 재료로 쓰여지는 석간주는 철(鐵)을 구워 녹슨 것인 제이산화철(第二酸化鐵)로 만들거나 황산제일철(黃酸第一鐵, Fe2O3), 즉 녹반(綠礬)을 구워 얻어낸 것으로 철단(鐵丹)이라고도 하는데, 농적색(濃赤色)·대황적색(大黃赤色)·담적색(淡赤色) 등 다양한 색상을 띤다.

착색력과 은폐력이 크므로 일광(日光)·공기·물기·열 등에 안전하여 도장(塗裝)에 주로 쓰인다. 일본에서는 베니가라(紅殼) 또는 벵가라·다이샤(代赭)라고 부른다.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