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천교회 ()

목차
관련 정보
개신교
단체
평안북도 선천지방의 장로교회에 대한 총칭.
목차
정의
평안북도 선천지방의 장로교회에 대한 총칭.
내용

최초의 교회는 선천읍교회로 양전백(梁甸伯) · 노효준(魯孝俊) · 나병규(羅炳奎) 등이 중점적으로 전도하여 1897년에 설립되었다. 그 뒤 휘트모어(Whitmore,N.C., 魏大模) · 베어드(Baird,W.M., 裵維良) 등의 선교사들이 선천에 상주하면서 본격적으로 성장하였다.

1902년 2월 남자 사경회를 개최하면서 휘트모어는 양전백을 장로로 장립(將立)하였고, 이로써 조직교회로서의 면모를 갖추게 되었다. 1906년에는 신도수가 1,400명으로 늘어나자 강신삼(姜信三) 등 신도들의 연보로 그 해 10월 새 예배당을 짓게 되었다.

1907년 양전백이 평양신학교를 1회로 졸업하면서 휘트모어 선교사의 동사목사로 부임하여 이 지역의 개신교 지도자로 부각되었다. 이 시기의 장로는 김석창(金錫昌) · 이성삼(李成三) · 노정관(魯晶瓘) · 한덕제(韓德濟) · 장시혁(張時赫) · 주백영(朱伯英) · 양기혁(梁基赫) 등으로 후일 많은 사람이 목사로 되었다.

1911년 신도가 많아져 기존 교회에 신도를 수용할 수 없게 되자 선천읍내를 가로지르는 장천(長川)을 경계로 교회를 나누기로 하고 장천 남부지역 중심부에 대규모 예배당을 신축하여 선천남교회(宣川南敎會)라고 하는 한편, 기존 교회는 선천북교회(宣川北敎會)로 개칭되었다. 선천남교회의 초대 목사는 김석창, 장로는 이봉조(李鳳朝) · 이창석(李昌錫) · 홍성익(洪性益) 등이었다.

그러나 이 두 교회로도 급증하는 신도를 수용하지 못하게 되어 1930년 북교회로부터 선천중앙교회(宣川中央敎會)가, 1931년에는 남교회로부터 선천동교회(宣川東敎會)가 분립되었다. 그 밖에도 두 교회로부터 수많은 지교회가 설립되어 개신교선교지역 중 가장 발달한 지역으로 유명하게 되었다.

교육기관으로는 1906년에 개교한 선천 신성학교(信聖學校), 1907년에 설립된 보성여학교가 있고, 의료기관으로는 1905년에 개원된 미동병원(美東病院)이 있다. 선천 YMCA는 1919년 6월에 만들어져 사회계몽운동을 활발하게 펼쳤으며, 1920년에는 YWCA도 조직되어 유치원사업 및 여성 계몽 강연활동을 주도하였다.

일찍이 미국 북장로회의 선교부로 지정되었던 선천은 평북 전역의 선교 중심지로 발전하는 한편, 선천교회를 중심으로 민족운동도 활발히 전개하여 1911년 105인사건 때는 신성학교가 그 발상지였으며, 1919년의 3 · 1운동, 1937년의 수양동지회사건 때도 기독교인들이 적극 동참하였다. 1912년 조선예수회장로회총회가 조직된 이후에 평북노회의 중심적 구실을 수행하였다.

참고문헌

『조선예수교장로회사기』 상(차재명 편, 신문로교회당, 1928)
『조선예수교장로회사기』 하(한국교회사학회 편, 1968)
『한국개신교사』(백낙준, 연세대학교 출판부, 197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