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배걸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전기에, 중추원부사, 예부상서 중추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이칭
홍문(弘文), 홍문공(弘文公), 광유후(光儒侯)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본관
초계(草溪)
출생지
초계(草溪)
주요 관직
좌습유 지제고(左拾遺知制誥)|중추원부사(中樞院副使)|예부상서 중추사(禮部尙書中樞使)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고려 전기에, 중추원부사, 예부상서 중추사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시호는 홍문(弘文)이며, 초계정씨(草溪鄭氏)의 시조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017년(현종 8) 3월에 지공거(知貢擧) 곽원(郭元)의 문하에서 장원으로 급제하였다. 1035년(정종 1) 좌습유 지제고(左拾遺知制誥)를 역임하고, 1047년(문종 1) 중추원부사(中樞院副使)로서 지공거가 되어 김정신(金鼎新) 등 진사를 선발하였다. 이후 예부상서 중추사(禮部尙書中樞使)에까지 이르렀다.

문종대에 일찍이 사숙(私塾)을 열어 제자들을 가르쳤는데, 예부시(禮部試)에 응시하려는 자들이 소속되어 공부하던 곳으로, 이곳을 홍문공도(弘文公徒) 또는 웅천도(熊川徒)라 불렀다. 당시 최충(崔沖)의 문헌공도(文獻公徒)에서 비롯된 사학십이도(私學十二徒) 중의 하나였다.

정배걸이 별세한 뒤, 문종은 1080년(문종 34)에 정배걸의 공적을 기리기 위하여 조서를 내려 홍문광학추성찬화공신 개부의동삼사 수태위 문하시중 상주국 광유후(弘文廣學推誠贊化功臣開府儀同三司守太尉門下侍中上柱國光儒侯)를 추증하였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증보문헌비고(增補文獻備考)』
『고려교육사연구』(신천식, 경인문화사, 1995)
「국자감과 사학」(박성봉, 『한국사』6, 국사편찬위원회, 1975)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