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 주도 상록수림 ( )

목차
관련 정보
완도 주도 상록수림
완도 주도 상록수림
식물
생물
문화재
전라남도 완도군 완도읍 군내리에 있는 상록수림.
목차
정의
전라남도 완도군 완도읍 군내리에 있는 상록수림.
내용

1962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면적은 약 17,190㎡이다.

주도는 군내리 바로 앞에 있는 작은 섬이며 각종 상록활엽수로 덮여 있다. 이 섬은 조선시대 봉산(封山)으로서 나무를 벌채하지 못하도록 금하여왔을 뿐 아니라 중앙에 서낭당이 있어 나무들을 베지 못하였으므로 옛날의 원시림 모습을 그대로 지니고 있다.

숲을 구성하고 있는 상록활엽수종에는 모밀잣밤나무·육박나무·생달나무·붉가시나무·참식나무·후박나무·감탕나무·황철나무·돈나무·사스레피나무·까마귀쪽나무·광나무·비쭈기나무·다정큼나무 등이 있고, 상록성 덩굴식물로는 영주치자·송악·멀꿀·마삭덩굴·모람·보리밥나무 등이 자라고 있다.

또, 느티나무·팽나무·졸참나무·상수리나무·벚나무·예덕나무·멀구슬나무·새비나무·진달래·털진달래·땅비싸리·민땅비싸리·소사나무·팥배나무·검양옻나무·소태나무·붉나무·산뽕나무·말채나무·장구밥나무·물푸레나무·쇠물푸레나무·조록싸리·자귀나무·검노린재·덜꿩나무 등의 낙엽활엽수도 자라고 있으며, 그 사이에서 댕댕이덩굴·청가시덩굴·개머루·사위질빵·계요등·청미래덩굴·새머루 등의 덩굴식물이 자라고 있다.

이와 같이 많은 초본류가 땅을 덮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고란초가 완전히 자란 제 모습을 나타내고 있는 것이 특이하다. 이 주도의 상록수림은 우리나라 상록수림 중에서 가장 잘 보존되어온 숲으로 귀중한 학술연구 자료로 되고 있다.

참고문헌

『문화재대관 -천연기념물편-』(문화재관리국, 1993)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