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도경 ()

근대사
문헌
서구의 천문과 지리지식을 전하려는 목적에서 편찬된 지리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서구의 천문과 지리지식을 전하려는 목적에서 편찬된 지리서.
내용

3책. 필사본. 광무 2년(1898)에 편찬한 것으로 기록되어 있으나, 중국과 조선항목의 연혁기사에 고종 17년(1880)을 ‘지금(至今)’으로 표현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편찬연대는 이때를 크게 벗어나지 않는 것으로 추정된다.

편찬자가 박영교(朴泳敎)라는 설이 있으나 서·발문이 없어 확인할 수 없다.

체재는 지도와 그 해설을 수록한 도경(圖經)의 형태로 편찬되었다. 내용으로는 천·지·인 3책으로 나누어 먼저 지구도법(地球圖法) 이하 지구 동서남북 반도(半圖)의 지도를 수록하고, 이어 천문과 세계지리 지식을 소개하였다.

천문지식으로는 지원론(地圓論), 지형타원론(地形橢圓論), 지체대소론(地軆大小論), 경위선장단론(經緯線長短論), 지전론(地轉論), 지역일행성론(地亦一行星論), 지위론(地位論), 지질론(地質論), 지세론(地勢論), 지중론(地重論), 지기론(地氣論), 지방론(地方論), 지광론(地光論), 지영론(地影論), 지성론(地聲論), 지변론(地變論), 지산론(地産論), 지국분계론(地局分界論), 한서주야론(寒暑晝夜論), 지구통행론(地球通行論), 역법론(曆法論), 각국교법약론(各國敎法略論), 만국정체약론(萬國政軆略論), 각국문자약론(各國文字略論) 등을 소개하였다.

세계지리는 3책에 걸쳐 아세아주전도(亞細亞洲全圖)에서부터 남흑도군도급태양고도전도(南黑道群島及太洋孤島全圖)에 이르기까지 93개의 지도와 이에 해당하는 경문(經文)으로 구성되어 있다.

경문 해설은 위치, 연혁, 인구, 풍속, 교법, 정체, 문자, 무비, 토산, 재용, 통상, 속지 등의 순으로 정리되어 있다. 그리고 만국산고저도(萬國山高低圖), 만국강장단도(萬國江長短圖), 각국기호도(各國旗號圖)가 부가되어 있다.

시립 종로도서관에 소장되어 있다.

의의와 평가

이 책은 서구의 천문과 지리지식을 쉽게 전하려는 목적에서 편찬된 것이다. 따라서 우리나라의 전통적인 지리서의 체재와 내용과는 달리 서양 지리학의 연구성과를 수용하여 편찬되었다. 그리고 서양지리 소개서로서는 1886년 박문국에서 간행한 『만국정표(萬國政表)』와 함께 이른 시기의 것이다.

집필자
박인호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