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양 ()

목차
관련 정보
대동여지도 중 경상남도 의령, 진주 부분
대동여지도 중 경상남도 의령, 진주 부분
인문지리
지명
경상남도 진주 지역에 있었던 지명.
목차
정의
경상남도 진주 지역에 있었던 지명.
내용

본래 백제의 거열성(居列城)인데 663년(문무왕 3) 정월 신라에 편입되었고 거타주(居陀州)가 설치되었으며, 685년(신문왕 5)에 청주(菁州)를 설치하였다가, 757년(경덕왕 16)에 강주(康州)로 개칭되었다.

혜공왕 때에는 강주를 다시 청주로 개칭하였다. 고려 건국 후 940년(태조 23)에 청주를 다시 강주로 개칭하였고, 983년(성종 2)에 12목의 하나인 강주목으로 개편하였다. 995년에 진주(晉州)로 개칭하였고 절도사를 두어 정해군(定海郡)이라 불렀으며, 산남도(山南道)에 소속시켰다.

1392년(태조 1) 조선 건국 후에는 이곳이 현비(顯妃) 강씨(康氏)의 내향(內鄕)이므로 진양대도호부(晉陽大都護府)로 승격하였다. 그러나 1402년(태종 2)에 진주목으로 환원하고 세조 때 진(鎭)을 두었다. 1895년 23부제 실시로 진주부가 되었으며, 1896년경상남도 진주군으로 개편되었다.

1906년 행정구역 조정에 따라 사월·삼장 등 6개 면을 산청군으로, 청암·종화 등 7개 면을 하동군으로, 문선·남양 등 5개 면을 사천군으로 이속하였다. 1914년 행정구역개편 때 영선·오읍·영이·개천면을 고성군으로, 축동·대곡면을 사천군으로 이속하였다.

또한 상봉·하봉·사봉면을 함안군에서 편입하여 19개 면으로 정비하였다. 1939년도동·평거면과 집현·나동면의 일부를 진주읍에 편입하여 진주부로 승격하면서 진주군은 진양군으로 개칭하여 16개 면을 관할하게 되었다.

1989년 당시 진양군의 면적은 644.23㎢, 인구는 7만 9851명, 16개 면 124개 이가 있었으며, 군청 소재지는 진주시 상대동이었다. 진양군은 1995년 1월 1일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당시 인구는 약 7만 6000명으로, 진주시와 통합되어 새로운 진주시가 되었다. →진주시

참고문헌

『삼국사기』
『고려사』
『세종실록지리지』
『신증동국여지승람』
『진양지(晉陽志)』
『대동지지(大東地誌)』
『한국지명요람』(건설부국립지리원, 1982)
『내고장의 전통』(진양군, 1983)
관련 미디어 (5)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