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불탱화 ()

목차
관련 정보
선운사 천불회도
선운사 천불회도
회화
개념
시공간을 초월한 모든 곳에 부처가 존재한다는 다불사상에 근거하여 천불 또는 삼천불을 묘사한 불화.
이칭
이칭
천불탱화(千佛幀畵)
목차
정의
시공간을 초월한 모든 곳에 부처가 존재한다는 다불사상에 근거하여 천불 또는 삼천불을 묘사한 불화.
내용

보통 사찰 내의 천불전(千佛殿)에 봉안하게 된다. 천불도는 과거 천불, 현재 천불, 미래 천불을 각각 그리는 경우도 있고 삼천불을 함께 그릴 수도 있으며, 현재 천불만 그리는 경우도 있다.

현재의 현겁천불(賢劫千佛)을 주로 많이 묘사하게 되는데, 이 때는 반드시 법신(法身)·보신(報身)·화신(化身)의 삼신불과 오방불(五方佛)을 중심으로 하고 주위에 천불을 묘사하게 된다.

전라북도 고창 선운사(禪雲寺)의 1754년(영조 30)에 그린 「천불도」(동국대학교박물관 소장)는 그 대표적인 것으로 1폭에 250불씩 4폭으로 조성한 것이다. 또 충청남도 천안시 광덕사(廣德寺)의 「삼천불도」는 3폭에 각각 천불씩을 그린 것으로 1폭에 천불을 그리는 대표적인 예라 할 수 있다. 이것은 크기와 장소에 따라 편리한 방법을 택한 때문이다.

참고문헌

『한국(韓國)의 미(美)』 16 -조선불화(朝鮮佛畵)-(문명대 감수, 중앙일보사, 1984)
「한국 천불도상의 연구」(김유정, 동국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3)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홍윤식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