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동 은입사 봉황문 합 ( )

목차
관련 정보
청동 은입사 봉황문 합
청동 은입사 봉황문 합
공예
유물
문화재
고려시대의 합.
이칭
이칭
청동 은입사 보상당초봉황문 합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청동 은입사 봉황문 합(靑銅 銀入絲 鳳凰文 盒)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국보(1974년 07월 09일 지정)
소재지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55길 60-16, 삼성미술관 리움 (한남동)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고려시대의 합.
내용

1974년 국보로 지정되었다. 높이 9.9㎝, 입지름 18.3㎝. 삼성미술관 리움 소장. 고려시대에 크게 유행한 은입사(銀入絲) 기법을 사용하여 제작한 합으로, 아래 합과 뚜껑이 같은 크기여서 매우 안정감 있게 보인다.

뚜껑의 위쪽과 합의 아래쪽 가장자리는 모를 죽여 쌍선(雙線) 사이에 구름무늬와 당초문을 쌍구체(雙鉤體: 윤곽을 그리고 그 가운데를 채색하는 화법)로 은입사하였다.

뚜껑 윗면에는 둘레에 여의두문(如意頭文)을 돌려 내외구(內外區)로 구획하였다. 내구에는 운봉문(雲鳳文), 외구에는 S자형의 보상당초문(寶相唐草文)을 유려하게 새겨 넣었다. 옆면 둘레에는 합과 뚜껑에 모두 구름무늬·당초문을 은입사하였다.

전면을 가득히 채워 정교한 수법으로 은입사한 것으로 보면 은입사기법이 한창 성행하던 11, 12세기에 제작된 수작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문화재대관』2-국보2-(한국문화재보호협회, 대학당, 1986)
『한국금속공예』(진홍섭, 일지사, 1980)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