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동향로 ()

목차
관련 정보
청동향로
청동향로
공예
유물
문화재
고려시대의 향로.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봉업사명 청동 향로(奉業寺銘 靑銅 香爐)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2004년 08월 31일 지정)
소재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서빙고로 137 (용산동6가, 국립중앙박물관)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고려시대의 향로.
내용

높이 87㎝. 2004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호암미술관 소장.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봉업사지(奉業寺址)에서 출토되었다. 뚜껑 위에 점각(點刻)으로 새긴 명문(銘文)에서 ‘奉業寺三重大師元0x9578(봉업사삼중대사원균)’이라 밝히고 있어서 그 소속 사찰을 분명히 하였다는 점에서 매우 귀중한 자료가 되고 있다.

이 청동향로는 고려시대의 향로 중에서 크기가 크고 형태가 특이한 것 중의 한 예에 속한다. 형태는 노신(爐身) · 노대(爐臺) · 뚜껑의 세 부분을 각기 별도로 제작하여 조립하였다. 노대는 원반 위에 2단으로 된 높은 받침을 조성하였고, 그 중앙에 장구를 반으로 나눈 것과 같은 모양의 노신을 얹었다.

대좌(臺座)의 구실을 하는 원반은 3개의 수각형(獸脚形) 다리에 의하여 얹혀졌으며, 원반 밑둘레, 즉 다리와 다리 사이는 얕게 운각(雲刻)을 붙여 풍혈(風穴 : 가장자리로 돌아가며 잘게 새겨 붙이는 꾸밈새)이 꾸며졌다.

반구형(半球形)의 향로 뚜껑은 전체적으로 탑의 복발(覆鉢) 모양으로 되었으며, 정상에는 앙화형(仰花形)과 화염보주(火焰寶珠)를 별도로 만들어 청동정(靑銅釘)으로 네 곳을 고정시켜 붙였다.

이 향로의 ‘봉업사명’은 현재 연세대학교에 소장되고 있는 ‘봉업사정우5년명금고(奉業寺貞祐五年銘金鼓)’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짐작되는데, 그 조형수법이 유사하고 제작시기 또한 금고의 제작연대인 1217년(고종 4)과 같이 13세기 초엽의 작품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국보(國寶)』 5 -공예(工藝)-(진홍섭 편, 예경산업사, 1985)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