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문 탱자나무

목차
식물
생물
북한의 행정구역상 개성직할시 판문군 동창리에 있는 탱자나무.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의 행정구역상 개성직할시 판문군 동창리에 있는 탱자나무.
내용

북한 천연기념물 제382호. 탱자나무는 관문읍에서 남쪽으로 약 6㎞ 정도 떨어진 동창고등중학교 뒤에 있다.

탱자나무가 자라고 있는 토양은 화강편마암지대에 생긴 산림밤색 토양이고 메흙이며 습기가 많은 편이다. 이 지대의 연평균 기온은 10.6℃이고 연평균 강수량은 1,237.7㎜이다.

나무는 1945년 가을에 심었다고 한다. 나무는 높이 4.2m이고 수관(樹冠) 지름 5m로서 세 그루가 같이 자라며 뿌리목 둘레는 각 52, 46, 45㎝이다. 나무는 3그루가 한군데 모여서 한 포기 같은 독립수로 자라며 세력상태는 보통 정도이다.

가지는 좀 납작하고 모서리가 나 있으며 풀색이다. 잎은 어긋나게 붙고 3개의 쪽잎으로 된 겹잎이며 잎자루에 날개가 있다. 쪽잎의 가장자리는 잔톱니가 있다. 나무에 5㎝ 정도의 큰 가시가 있다.

흰색의 향기로운 꽃은 4월 하순부터 5월 초순에 피고 둥근 열매는 9월 하순부터 노랗게 익는다. 판문 탱자나무는 서부지대에서 가장 큰 나무이고 귤나무의 번식대목으로 쓰이므로 적극 보호하고 있다.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