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괘장 ()

목차
관련 정보
팔괘장
팔괘장
근대사
제도
1901년 4월 추가로 제정, 반포된 훈장.
목차
정의
1901년 4월 추가로 제정, 반포된 훈장.
내용

훈등(勳等)은 훈(勳)에 해당하고 태극장(太極章) 아래에 있으며, 1등에서 8등까지의 등차를 두었고 문무관 중에서 훈등에 따라 수여하였다. 훈장의 형태는 1등의 장(章 : 문채)이 금은질(金銀質)로 되어 있으며, 지름이 2치 5푼이다.

그 중앙의 팔괘는 홍색이고 광선(光線)은 청백색이다. 고리〔環〕는 금질(金質)로 되어 있으며, 정원형(正圓形)이다. 수(綬)는 대수(大綬)로서 너비가 3치 8푼이고 담청색 바탕에 홍선직(紅線織)이다. 2등장은 1등 부장(副章)을 겸하고 금은질로 지름이 3촌이다. 그 중앙의 문채는 1등장과 같으나 다만 수가 없이 뒷면에 은질로 된 패침(佩針)이 달려 있다.

3등장은 2등부장을 겸하는 것으로 금은질로 되어 있으며 지름이 1치 8푼이다. 중앙의 문채는 1등장과 같고 다만 고리가 금질 타원형이고 수의너비가 1치로 담청색 바탕에 홍선직이다. 4등장은 3등장과 동일하나 고리가 정원형이고, 5등장은 4등장과 같으나 장의 지름이 1치 5푼이다.

6등장에서 8등장까지는 5등장과 같으나 장과 고리가 은질인 것이 다를 뿐이다. 패용법(佩用法)에 있어 1등의 정장은 대수로서 오른쪽 어깨에서 왼쪽 허리에 드리우고, 부장은 왼쪽 가슴에 달았다. 2등의 정장은 오른쪽 가슴에 달고, 부장은 중수(中綬)로서 목에 걸었다. 3등은 중수로 목에 걸었으며 4등 이하 8등까지는 소수(小綬)로서 왼쪽 가슴에 달았다.

참고문헌

『대한법규류찬』
『고문화』7(한국대학박물관협회, 1969)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