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관방 ()

목차
관련 정보
근대사
제도
갑오개혁 시기인 1895년부터 1896년 사이에 정부 각부의 총무 행정을 담당하던 관서.
제도/관청
설치 시기
1895년
폐지 시기
1896년 10월
상급 기관
정부 각부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내용 요약

대신관방(大臣官房)은 갑오개혁 시기인 1895년부터 1896년 사이에 정부 각부의 총무 행정을 담당하던 관서이다. 갑오개혁 시기인 1894년, 아문(衙門) 체제에서 외부 · 내부 · 탁지부 · 군부 · 법부 · 학부 · 농상공부의 내각 체제로 정치체제가 바뀌면서 8아문에 소속되었던 총무국(總務局)을 1895년 4월 1일, 대신관방으로 개칭한 것이다.

정의
갑오개혁 시기인 1895년부터 1896년 사이에 정부 각부의 총무 행정을 담당하던 관서.
기능과 역할

갑오개혁 시기인 1895년부터 1896년 사이에 정부 각부의 총무 행정을 담당하던 관서이다. 정부의 각부에 소속되어 기밀에 관한 사항, 관리의 진퇴와 신분에 관한 사항, 대신의 관인(官印)과 부인(部印)의 간수에 관한 사항, 공문 서류와 성안 문서의 접수 · 발송에 관한 사항, 통계 보고의 조사에 관한 사항, 공문 서류의 편찬과 보존에 관한 사항, 기타 각 관제에 의하여 특별히 대신관방의 관장에 속하는 사항 등을 맡아보았다.

대신관방 및 각 국(局)의 분과는 각부 대신이 안건을 만들어 내각회의를 거쳐 결정하였다. 대신관방의 사무와 심의 안건은 주임(奏任)급인 참사관(參事官)이 담당하였는데, 대신 또는 협판의 명을 받아서 각 국 및 과(課)의 사무를 보조하였다.

참서관(參書官) 중 1인은 대신 비서관을 겸임하게 하여 기밀사무를 맡겼다. 대신관방 및 각과의 과장은 주임관 혹은 판임관(判任官)으로 임명하여 상관의 명을 받아 과무(課務)를 맡게 하였다. 전체 대신관방의 사무는 총리대신 비서관이 총괄하였다.

변천사항

1896년 2월, 아관파천 이후 정치기구가 종래의 내각 체제에서 의정부 체제로 다시 재편되자 그해 10월 9일부로 1등국인 의정부 총무국으로 기능이 이전되었다. 이때 업무 사항에 조칙과 법률 규칙의 원본 보존, 의정부 소관 도서의 구비와 보존 출납 및 목록 편찬, 출판, 통계표 제작, 회계와 물품 보존, 관보 및 직원록의 편찬 발매 등이 추가되었다.

참고문헌

원전

『고종실록(高宗實錄)』
『관보(官報)』
『일성록(日省錄)』

단행본

송병기 · 박용옥 · 박한설 편저, 『한말근대법령자료집』-1(대한민국 국회도서관, 1970).
집필자
조재곤(서강대 연구원)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