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품혜정 ()

목차
관련 정보
고대사
제도
신라 경덕왕 대를 전후한 시기에 왕도(王都)를 둘러싼 대성군(大城郡) 및 상성군(商城郡)에 설치되었던 6개의 군영(軍營), 즉 육기정(六畿停) 중 하나.
이칭
이칭
남기정
제도/법령·제도
시행 시기
신라시대
주관 부서
육기정
내용 요약

도품혜정은 신라 경덕왕 대를 전후한 시기에 왕도(王都)를 둘러싼 대성군(大城郡) 및 상성군(商城郡)에 설치되었던 6개의 군영(軍營), 즉 육기정(六畿停) 중 하나이다. 757년(경덕왕 16)에 남기정(南畿停)으로 명칭을 바꾸었으며, 대체로 경주 남쪽의 남산(신)성이나 고허성, 혹은 내남면의 언양 방면 교통로 주변에 비정되고 있다.

목차
정의
신라 경덕왕 대를 전후한 시기에 왕도(王都)를 둘러싼 대성군(大城郡) 및 상성군(商城郡)에 설치되었던 6개의 군영(軍營), 즉 육기정(六畿停) 중 하나.
내용

신라 경덕왕 대를 전후한 시기에 왕도(王都)를 둘러싼 대성군(大城郡) 및 상성군(商城郡)에 설치되어 있었던 6개의 군영(軍營), 즉 육기정(六畿停) 중 하나이다. 『삼국사기』 지리지 신라 양주(良州) 상성군조에는 남기정(南畿停)은 본래 도품혜정이며, 757년(경덕왕 16)에 도품혜정은 남기정으로 이름을 바뀌었으며, 고려 때 경주에 합쳐졌다고 기록되어 있다.

도품혜정, 즉 남기정은 고려 때 경주에 합쳐졌으므로 경주 경내에서 그것을 찾아야 하는데, 경주 남쪽 언양 방면의 기존 내남면(지금의 경주시 내남면) 및 외남면(지금의 울주군 두동면, 두서면), 그중에서도 대체로 내남면에 비정되고 있다.

다만 군영의 소재지를 산성으로 볼 것인가, 아니면 평지의 교통로 주변으로 볼 것인가를 둘러싸고 약간의 논란이 있다. 전자의 경우 남산(신)성이나 고허성에, 후자의 경우 탑동에서 노곡역(奴谷驛, 지금의 내남면 노곡리)에 이르는 도로 근처에 비정하였다.

한편 도품혜정이 일반 군현의 현(縣)과 같이 일정한 관할 구역이 있었다면 기존 내남면 및 외남면으로 볼 수 있으며, 이것은 왕경 6부 중 대체로 사량부(沙梁部)의 영역에 해당한다고 할 수 있다.

참고문헌

원전

『삼국사기』

단행본

정구복 외, 『개정증보 역주 삼국사기 4』-주석편(하)(한국학중앙연구원출판부, 2012)

논문

박성현, 「신라 왕경 6부의 경계에 대한 연구」(『대구사학』 134, 대구사학회, 2019)
정요근, 「통일신라시기의 간선교통로: 왕경과 주치 · 소경 간 연결을 중심으로」(『한국고대사연구』 63, 한국고대사학회, 2011)
이문기, 「신라 경덕왕대에 재편된 왕도 방어 군사조직과 성곽의 활용」(『신라문화』 34, 동국대학교 신라문화연구소, 2009)
전덕재, 「신라 6부 명칭의 어의와 그 위치」(『경주문화연구』 1, 경주대학교 문화재연구소, 1998)
민덕식, 「신라왕경의 방비에 관한 고찰」(『사학연구』 39, 한국사학회, 1987)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