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의해 ()

목차
불교
문헌
고려후기 승려 혜영이 백의관음에 대한 예문과 찬송 · 송주 · 참회문 등을 저술한 불교서. 예참문.
이칭
이칭
백의관음예참문
목차
정의
고려후기 승려 혜영이 백의관음에 대한 예문과 찬송 · 송주 · 참회문 등을 저술한 불교서. 예참문.
내용

1권 1책. 목판본. 『백의관음예참문』이라고도 한다. 이 책은 본문과 술해(述解)의 두 부분으로 이루어져 있다. 본문은 보타락가산(補陀洛伽山)에 있는 성백의관자재보살(聖白衣觀自在菩薩)에 대한 귀명예문(歸命禮文)과 찬송(讚頌), 송주(誦呪), 그리고 십악업(十惡業)을 하나씩 참회하여 무량수국(無量壽國)에 왕생할 것을 발원(發願)하는 참회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술해는 이러한 본문에 대해 경문(經文)을 인용한 간단한 주해를 베푼 것이다. 혜영이 42세 되던 해에 속리산에서 유공경(柳公璥)의 청으로 이 술해 부분을 지었다고 한다.

이 책의 저자에 대해서는 이전까지 미상으로 알려졌지만, 불교학자 조명기(趙明基)가 혜영이 저자임을 밝혔다. 불교에서 볼 때 백의관음은 밀교(密敎)의 관음이며, 백의관음에 대한 이 책을 저술한 혜영은 유가밀교승이므로 이 분야의 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된다.

현존본은 앞부분에 낙장(落張)이 있으며, 조명기 소장본이었던 것을 동국대학교에서 비치하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불교찬술문헌총록(韓國佛敎撰述文獻總錄)』(불교문화연구소, 동국대학교출판부, 1976)
집필자
홍윤식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