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인 ()

목차
관련 정보
고대사
제도
삼국시대, 신라 중고기의 근시 관직.
제도/관직
설치 시기
신라 중고기
내용 요약

약인(烙人)은 삼국시대, 신라 중고기의 근시 관직이다. 568년(진흥왕 29)에 건립한 「마운령신라진흥왕순수비(磨雲嶺新羅眞興王巡狩碑)」에 진흥왕이 마운령을 순행할 때에 왕을 수행한 여러 근시 관직 가운데 하나로 나온다. 어가(御駕)를 끄는 말을 관리하는 업무를 맡았고, 궁궐의 말을 관리하는 업무를 맡은 공봉승사(供奉乘師)의 전신으로 이해한다.

목차
정의
삼국시대, 신라 중고기의 근시 관직.
내용

568년(진흥왕 29)에 건립한 「 마운령신라진흥왕순수비(磨雲嶺新羅眞興王巡狩碑)」에 진흥왕마운령을 순행할 때에 왕을 수행한 여러 근시(近侍) 관직 가운데 하나로 나온다. 이때 약인에 임명된 사람이 사훼부(沙喙部) 소속으로 대사(大舍) 관등의 위충지(爲忠知)였다. 약인은 명칭상으로 보건대, 어가(御駕)를 끄는 말을 관리하는 업무를 맡은 것으로 짐작된다.

진흥왕이 마운령을 순행할 때에 왕을 수행한 근시 관직으로 약인 이외에 점인(占人), 약사(藥師)가 나오는데, 각기 내성(內省) 예하의 공봉복사(供奉卜師), 공봉의사(供奉醫師)에 대응된다. 내성 예하의 근시 관직 가운데 약인에 대응시킬 수 있는 것이 궁궐의 말을 관리하는 업무를 맡은 공봉승사(供奉乘師)이다. 일반적으로 약인을 공봉승사의 전신으로 이해하고 있다.

참고문헌

원전

『삼국사기』

논문

한국고대사회연구소편, 『역주 한국고대금석문』-Ⅱ, 신라1 · 가야편(가락국사적개발연구원, 1992)
이문기, 「신라 중고의 국왕근시집단」(『역사교육논집』 5, 역사교육학회, 198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