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안융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안융진(安戎鎭)

    고려시대사지명

     고려 광종 때 청천강 연안에 쌓은 진성(鎭城).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안융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 광종 때 청천강 연안에 쌓은 진성(鎭城).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고려시대 북계(北界)에 설치된 진(鎭)이었으며, 현재의 평안남도 안주시 입석면 내동리 일대로 추정되고 있다. 진은 군사적으로 중요한 곳에 설치되는데, 안융진(安戎鎭)은 청천강 이남에 위치하고 있어, 남방 혹은 북방 지역을 빠르게 넘나들 수 있는 유리한 곳이었다. 때문에 고려 제4대 광종 때에 이 지역에 성곽을 쌓았는데,『고려사』병지(兵志)에는 973년(광종 24), 지리지(地理志)에는 974년(광종 25)에 각각 축성기사가 나타나고 있다. 이는 축성의 시작과 완성을 알려주는 것으로 생각된다. 또한『고려사』병지 주현군조(州縣軍條)에서는 진장(鎭將) 1명, 낭장(郎將) 1명, 별장(別將) 2명, 교위(校尉) 4명, 대정(隊正) 8명, 행군(行軍) 206명, 정용(精勇) 2대, 좌군(左軍) 3대, 보창(保昌) 1대, 신기(神騎) 11명, 보반(步班) 27명, 백정(白丁) 33대 등의 군액을 확인할 수 있다.
    안융진이 역사적으로 중요하게 나타난 계기가 993년(성종 12) 거란 장수 소손녕(蕭遜寧)이 이끈 대군이 고려를 침략했을 때(거란 제1차 침입) 안융진 공방전에서 고려군이 승리함으로써 거란군의 남하를 저지할 수 있었던 것이다. 그 결과 서희와 소손녕 사이에 강화회담이 열렸고, 고려는 흥화진(興化鎭)·통주(通州)·용주(龍州)·철주(鐵州)·곽주(郭州)·구주(龜州) 등 ‘강동6주(江東六州)’를 획득하는 전과를 올렸다.
    안융진에 1033년(덕종 2)과 1137년(인종 15) 각각 진성이 다시 축조된 것으로 보아, 이 진이 군사상으로 요충지였음을 알 수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고려사(高麗史)

    •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고려전기의 북방정책과 성곽체제」(신안식,『역사교육』89,2004)

    • 「여요전쟁과 고려의 방어체계」(이재범,『한국군사사연구』3,1999)

    • 「고려북계 지리고」(윤무병,『역사학보』4,1953)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김남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