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호 ()

목차
관련 정보
천주교
인물
조선후기 『소원신종』, 『봉교자술』, 『교령요의』 등을 저술한 천주교인.
이칭
이칭
요한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24년(순조 24)
사망 연도
1903년(고종 40)
본관
안동(安東)
출생지
황해도 수안
주요 관직
천주교 명도회장(明道會長)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후기 『소원신종』, 『봉교자술』, 『교령요의』 등을 저술한 천주교인.
내용

세례명 요한. 본관은 안동(安東). 황해도 수안 출신. 15세 때 향시(鄕試)에 합격하여 진사가 되었으나 관직의 길을 버리고 글방을 세워 아이들을 가르치며 경향 각지의 선비들과 교유하였다.

30세 때 느낀 바 있어 서울의 홍봉주(洪鳳周)를 찾아가 천주교 교리를 배우고, 주교 베르뇌(Berneux, S. F.)로부터 세례 받은 뒤 10여 년간 그의 복사로 있으면서 명도회장(明道會長)·전교회장을 겸하여 전국 각지로 돌아다니며 전교하였다.

1866년 병인박해로 체포된 홍봉주·남종삼(南鍾三)·베르뇌와 선교사들의 순교광경을 목격한 뒤 신부 드게트(Deguette)와 강원도 산골에 숨어 박해를 모면하고, 그뒤 주교 리델(Ridel, F C.)·블랑(Blanc, M.)·뮈텔(Mutel, G. C. M.) 등 3대에 걸쳐 교회재건에 헌신하였다.

1883년 일본 나가사키에서 거행된 블랑의 성성식(成聖式)에는 신자대표로 참석하였으며, 귀국길에 중국 상해·난징 등지의 천주교회를 시찰하기도 하였다. 돌아와서는 명동성당 건립에 관여하다가 1901년 70세의 노령으로 경기도 하우현(下牛峴)에 은거하여 여생을 보내다가 1903년 12월에 죽었다.

저서로는 문답식 교리서인 『소원신종(溯源愼終)』과, 1854년에서 1901년까지 47년 동안 자신의 전교활동을 회고한 『봉교자술(奉敎自述)』, 그리고 『교령요의(敎靈要義)』 등이 있다.

참고문헌

「김기호연구(金起浩硏究)」(김운회, 『한국교회사논문집』 Ⅰ, 한국교회사연구소, 1984)
「봉교자술(奉敎自述)」(김기호·조성희 역, 『교회와 역사』 78∼100호, 한국교회사연구소, 1982. 1.∼1983.10.)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