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분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후기 첨의찬성, 선무장군진변만호, 지도첨의사사 등을 역임한 관리. 행신(倖臣).
이칭
시호
양의(良毅)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239년(고종 26)
사망 연도
1318년(충숙왕 5)
출생지
미상
주요 관직
조선도지휘사(造船都指揮使)|첨의찬성(僉議贊成)|선무장군진변만호(宣武將軍鎭邊萬戶)|지도첨의사사(知都僉議司事)|낙랑공(樂浪公)
정의
고려후기 첨의찬성, 선무장군진변만호, 지도첨의사사 등을 역임한 관리. 행신(倖臣).
개설

중찬(中贊)으로 치사(致仕)한 송송례(宋松禮)의 아들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270년(원종 11) 송송례가 임유무(林惟茂)를 제거할 때 위사장(衛士長)으로 활약하였다. 또 같은 해 세자 왕심(王諶: 충렬왕)이 원나라에 인질이 되어 들어갈 때 상서좌승(尙書左丞)으로 활약하였다.

1273년 1월에는 대장군이 되어 원나라의 마강(馬絳)과 함께 합포(合浦)로 진출한 삼별초군을 맞아 싸웠다. 같은 해 3월에는 마강을 따라 원나라 황후의 청을 받아 낙산사(洛山寺)의 관음여의주(觀音如意珠)를 가지고 원나라로 갔다. 좌우서윤(左右庶尹)을 거쳐 1279년(충렬왕 5)에 지신사(知申事)가 되었다.

당시의 고관과 전신들은 사패(賜牌)를 받아 기현(畿縣)의 토지를 점유했는데 그 역시 많은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1282년 지밀직사사(知密直司事)로서 경상도에 내려가 전함을 수리하고, 1285년에는 동지밀직사사로서 경상도 조선도지휘사(造船都指揮使)로서 공역(功役)을 크게 일으켜 민에 대한 억압과 착취가 극심하였다.

1290년 합단(哈丹)의 침입으로 왕이 강화도로 피난할 때 첨의찬성(僉議贊成)으로서 개경유수에 임명되었으나 강화도로 도망쳤다. 이듬해 원나라의 선무장군 진변만호(宣武將軍鎭邊萬戶)가 되고 금패(金牌)를 받았다. 이 때 여진과 쌀을 밀무역한 죄목으로 동계안집사(東界安集使)에 의해 파면되었다.

1298년에 첨의시랑찬성사가 되고, 판감찰사사가 되었으며 하정사(賀正使)로 원나라에 갔다. 이듬해 안향(安珦)과 함께 감수국사가 되고 지도첨의사사(知都僉議司事)가 된 뒤 물러날 것을 청하였다.

상훈과 추모

1300년에 우중찬이 되고 공신에 봉해졌으며 궤장(几杖)을 하사받았다. 1303년에는 첨의좌중찬이 되고 낙랑공(樂浪公)에 봉해졌다. 1318년 중찬으로 치사하였다.

재상의 신분으로 충선왕과 충숙왕의 부자관계를 이간시키고, 심지어 충선왕비를 서흥후(瑞興侯) 왕전(王琠)에게 개가시키려는 등 갖은 모략을 일삼았으나 충선왕의 지위가 원나라 왕실에서 확고해지자 유배되었다. 시호는 양의(良毅)이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