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춘 ()

목차
개신교
인물
일제강점기 개성남부교회목사, 금화구역장 등을 역임한 목사. 감리교목사, 만주선교사.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71년(고종 8)
사망 연도
1956년
출생지
경기도 개성
목차
정의
일제강점기 개성남부교회목사, 금화구역장 등을 역임한 목사. 감리교목사, 만주선교사.
내용

경기도 개성 출신. 1901년에 입교, 세례 받은 뒤 순회전도활동을 전개하여 1904년 9월 서울 청녕교교회(淸寧橋敎會)의 전도사가 되었다.

1905년 9월부터 1907년 8월까지 이천(伊川)구역장, 1908년 8월까지는 개성남부교회의 전도사로 활동하였다. 1908년 미 감리 조선 선교연회가 조직되고 9월에 남 감리 선교연회가 결성되면서 매서인(買書人) 이응현(李應賢)·함주익(咸周翼)과 함께 간도 용정촌(龍井村)에 파견되어 선교사업을 시작하였다.

당시 용정촌은 만주 이민동포들의 교육·종교·문화적 중심지였으며 종교계통학교와 민족주의계통의 학교에 의하여 독립운동과 신앙교육이 병행되어 이루어지고 있었는데, 곧 500여 명의 교인을 중심으로 활발한 선교활동을 전개하여 나갔다.

그러나 1909년 9월에 장로회와 감리교의 양 교파가 선교구역을 협정하여 용정지역이 캐나다 장로회의 선교지역으로 결정됨에 따라 모든 선교 사업을 새로운 담당자에게 일임하고 귀국하였다.

귀국 후 철원구역장으로 시무하면서 협성신학교에 입학하여 1911년 12월에 졸업, 1912년 9월에 목사안수를 받았다. 그 뒤 개성남부교회목사·금화구역장 등으로 활동하다가 1924년 다시 북간도로 가서 8년 동안 관할목사로 시무하였다. 1932년 귀국하여 1933년에 동부 연회에서 은퇴하였고 강릉에서 교역자들의 목회를 후원하였다.

참고문헌

『한국감리교회사(韓國監理敎會史)』(기독교대한감리회본부교육국편, 기독교대한감리회본부교육국, 1975)
『한국기독교사연구(韓國基督敎史硏究)』(김양선, 기독교문사, 197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